[N초점] 씁쓸함 남긴 화제성…정우성 투입 '날아라 개천용' 어땠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튜디오앤뉴 © 뉴스1
스튜디오앤뉴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지난 15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극본 박상규/연출 곽정환) 17회에는 배우 정우성이 박삼수 역할로 처음 등장했다. 당초 박삼수 역할을 맡았던 배성우가 지난해 11월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사실이 그해 12월 외부에 알려지면서 하차한 빈 자리를 메우기 위해서였다. 정우성은 같은 소속사인 배성우의 책임을 함께 지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정우성의 대타 투입은 그 자체로도 화제였다. 드라마 출연이 많지 않았던 배우인데다 높은 인지도를 가진 톱스타였기에, 선례가 없던 '대안'은 환호를 이끌어 냈다. 반면 1회부터 16회까지 배성우가 연기했던 캐릭터를 드라마의 후반부인 17회부터는 다른 배우인 정우성이 소화한다 점은, 설득력에 물음표로 작용하기도 했다.

기대감과 우려 속에서 정우성이 처음 등장했다. 17회 방송이 시작되자마자 등장한 박삼수(정우성 분)를 두고 이유경(김주현 분)이 "뭔가 달라진 것 같다, 어색해진 것 같은데 뭐지?"라며 운을 뗐다. 이에 박삼수는 "나도 내가 어색해, 예전의 내가 아니잖아"라며 대수롭지 않게 굴었다.

이어 박태용(권상우 분)이 등장했고, 박삼수는 조기수(조성하 분) 일에 대해 캐물었다. 박태용은 그런 박삼수를 보며 "일이 술술 풀려서 그런가 상당히 좋아 보인다"며 "키높이 신었나?"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윽고 박태용은 "허재영(곽민석 분) 문건 기사 바로 쓰자"라고 소리쳐 시선을 집중시켰다.

SBS '날아라 개천용' © 뉴스1
SBS '날아라 개천용' © 뉴스1

제작진은 노력했고 정우성도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뭔가 달라진 것 같다"는 대사로 배우 교체를 자조적으로 표현한 것 역시 제작진의 고심 끝의 선택이었다는 평가다. 다만 배우가 달라졌기에 필연적으로 비교될 수 밖에 없었고 이질감은 극복하기 어려워 보였다. 정우성은 자신의 연기가 아닌 배성우 캐릭터를 흉내를 내야 했다. 정우성의 해석이 아닌, 배성우가 가진 거칠면서도 능청스러운 특유의 캐릭터가 녹아있는 박삼수였기에 정우성은 '배성우스럽게' 연기하느라 힘을 줘야 했다.

클라이막스로 향하는 길목에서 일어난 배우 교체 카드는 드라마의 전개상 완벽할 수 없었으나, 정우성이 가진 스타성으로 위기를 어느 정도 모면하고 있는 모양새의 '날아라 개천용'이다. 하지만 배성우 음주운전 사건의 심각성은 물론, 그가 적발된 후에도 일정 기간 함께 촬영을 진행했던 제작진의 행동은 여전히 적지 않은 시청자들에는 무거운 부분으로 받아들여 지고 있다. 그런데 이런 문제들이 정우성의 '의리'와 스타성이 더욱 부각되며 덮히고 있어 씁쓸함을 남긴다.

'날아라 개천용'은 이후로도 화제를 모을 더 많은 카드를 내민다. 3회 남은 드라마 후반부에 이정재, 이엘리야, 이종혁 등의 배우들을 카메오로 투입할 예정이다. 새로운 스타들의 등장 속에서 기존 출연진들의 활약은 상대적으로 빛바랠 가능성도 있다.

'날아라 개천용'은 이제 내용보다 드라마 외적인 이슈가 더욱 커졌다. 유쾌함 속에서도 진중한 메시지를 전달하던 이 드라마의 매력을 끝까지 힘있게 끌고 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76.73상승 32.8615:29 03/03
  • 코스닥 : 930.86상승 7.6915:29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5:29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5:29 03/03
  • 금 : 61.41하락 2.8215:29 03/03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회의장 들어서는 이재명 경기지사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