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8대 대한테니스협회장에 정희균 당선…정세균 국무총리 동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28대 대한테니스협회장 정희균(대한테니스협회 제공) © 뉴스1
제28대 대한테니스협회장 정희균(대한테니스협회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정희균(54) 전라북도 교통문화연수원장이 제28대 대한테니스협회 회장에 당선됐다.

대한테니스협회는 16일 서울 송파구 협회 회의실에서 열린 제28대 회장선거 결과, 총 투표수 189표 중 100표를 얻은 정희균 후보가 당선됐다고 발표했다.

제26대 회장 주원홍(65) 후보는 35표, 김문일(74) 현우서비스 대표이사는 32표, 제27대 회장 곽용운 후보는 22표를 받았다.

정세균 국무총리의 동생인 정희균 신임 회장은 전북테니스협회장을 역임했다.

정 신임 회장은 협회 정상화, 주니어 육성, 대한민국테니스트레이닝센터 건립,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대회 국내 개최 추진 등을 공약으로 내걸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9.69상승 104.7115:30 02/25
  • 코스닥 : 936.21상승 29.915:30 02/25
  • 원달러 : 1107.80하락 4.415:30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5:30 02/25
  • 금 : 62.89하락 0.6515:30 02/25
  • [머니S포토] 가덕신공항특별법·의료법 개정안 처리 앞둔 국회 법사위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가덕신공항특별법·의료법 개정안 처리 앞둔 국회 법사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