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소문' 시즌2 먹구름?… 여지나 작가, 제작진과 의견 충돌로 중도 하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OCN 토일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의 여지나 작가가 제작진과의 의견 충돌로 중도 하차한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OCN 홈페이지 캡처
OCN 토일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의 여지나 작가가 제작진과의 의견 충돌로 중도 하차한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OCN 홈페이지 캡처
OCN 토일드라마 '경이로운 소문' 여지나 작가가 중도 하차한 것으로 드러났다. 

OCN은 17일 "여지나 작가가 후반 회차에 대한 의견이 달라 상호 합의하에 작가님 하차하게 됐다"며 "곧 새 작가가 투입된다"고 밝혔다.

여지나 작가는 12회까지 집필했다. 13회부터는 유선동 감독이 대본을 쓴 것으로 알려졌다.

'경이로운 소문'은 악귀 사냥꾼 '카운터'들이 국숫집 직원으로 위장해 지상의 악귀들을 물리치는 통쾌하고 땀내 나는 악귀타파 히어로물이다. 

이 드라마는 10.6%(닐슨코리아, 전국기준)의 최고시청률을 기록하며 OCN 사상 가장 높은 시청률을 돌파했다.

하지만 드라마는 방송 말미 여지나 작가와 제작진의 갈등이 생기면서 전환점을 맞이하게 됐다. 시즌2가 예고된 바 있기 때문에 작가를 교체한 드라마가 고정 시청자의 지지를 계속 얻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