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18일)부터 카페 내 취식 가능… 헬스장은 제한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내일(18일)부터 새 방역조치가 시행돼 카페 안에서도 식당처럼 밤 9시까지 취식이 허용된다. 사진은 경북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에 있는 카페에서 시민들이 커피를 사기 위해 줄을 선 모습. /사진=뉴스1
내일(18일)부터 새 방역조치가 시행돼 카페 안에서도 식당처럼 밤 9시까지 취식이 허용된다. 사진은 경북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에 있는 카페에서 시민들이 커피를 사기 위해 줄을 선 모습. /사진=뉴스1
내일(18일)부터 새로운 방역조치가 시행되면서 카페 안에서도 식당처럼 밤 9시까지 취식이 허용된다. 수도권의 실내체육시설과 노래연습장 등 다중이용시설은 이용 인원을 시설 면적 8㎡(약 2.4평)당 1명으로 제한해 운영이 재개된다. 

17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수도권 2.5단계, 비수도권 2단계)와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조치는 오는 31일까지 2주 동안 연장 운영된다.

이에 따라 5인 이상 모임은 계속 금지되고 결혼식·장례식·기념식 등도 수도권에서 50인 미만, 비수도권에서는 100명 미만으로 인원이 제한된다.


카페 이용 오후 9시까지… 정규예배·법회 대면 허용


일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조치는 18일부터 완화된다.

새 방역조치에 따라 포장·배달만 허용됐던 카페는 식당처럼 오후 9시까지 매장에서 취식할 수 있게 된다. 다만 카페에서 음식을 섭취하지 않을 때는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된다. 이를 위반하면 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2명 이상이 커피·음료·간단한 디저트류만 주문하면 매장에 1시간 이내만 머물도록 권고된다.

시설 허가·신고면적이 50㎡(약 15.2평) 이상인 카페와 식당은 테이블 또는 좌석 한 칸을 띄어 매장 좌석의 50%만 활용해야 한다. 이를 준수하기 어려우면 테이블 간 1m 거리두기 또는 칸막이 설치를 해야 한다.

비대면으로 진행됐던 정규예배·법회·미사 등의 종교활동도 참여 인원을 제한하면 대면으로 진행할 수 있다.

정규 종교활동에는 일정한 시간과 장소에서 종교인이나 종교 단체가 주관하는 주일·수요·새벽 예배, 주일·새벽 미사, 초하루법회 등이 포함된다.

참석 인원은 수도권의 경우 좌석의 10%, 비수도권은 좌석의 20%까지로 제한된다. 이때도 참석자들은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 기본적인 방역 수칙은 준수해야 한다.

정규 종교활동을 제외한 부흥회·성경공부 모임·구역예배·심방 등 각종 대면모임 활동이나 행사, 숙박, 음식 제공, 단체식사 등은 모두 금지된다.



수도권 헬스장·노래방 영업재개


헬스장 운영이 재개된다. 사진은 경기도 화성시의 한 헬스장에서 관계자가 코로나19 방역작업을 하는 모습. /사진=뉴스1
헬스장 운영이 재개된다. 사진은 경기도 화성시의 한 헬스장에서 관계자가 코로나19 방역작업을 하는 모습. /사진=뉴스1
수도권에서는 헬스장, 당구장 등 실내체육시설과 노래연습장, 방문판매, 학원, 실내스탠딩공연장 등 11만2000개 다중이용시설의 운영이 재개된다. 오후 9시 이후 다음날 오전 5시까지는 운영이 계속 중단된다.

동시간대 이용 인원은 원칙적으로 8㎡(약 2.4평)당 1명으로 제한된다. 

학원도 기존 '동시간대 교습인원 9명 제한' 대신 같은 기준이 적용된다. 

실내체육시설 가운데 줌바·태보·스피닝·에어로빅 등 격렬한 그룹운동(GX)은 집합금지가 유지된다. 샤워실 이용도 수영종목을 제외하면 계속 금지된다.

노래방은 운영은 가능하지만 손님이 이용한 룸은 소독 후 30분 이후에 재사용할 수 있다. 8㎡당 1명의 이용 인원을 준수하기 어려운 코인노래방 등은 룸별 1명씩만 이용해야 한다.

노래·관악기 교습 학원은 하나의 공간 안에서 1:1 교습만 허용되며 칸막이를 설치할 경우 4명까지 교습할 수 있다.

식당의 경우 기존과 마찬가지로 오후 9시부터 다음날 오전 5시까지는 포장·배달만 가능하다.

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유흥시설 5종과 홀덤펍에 대한 집합금지도 유지된다.

생일파티, 동아리 모임 등 개인의 모임·파티 장소로 활용되는 파티룸에 대한 집합금지 조치도 유지된다.

이밖에 전국의 스키장·빙상장·눈썰매장 등 실외 겨울스포츠시설 안에 있는 식당·카페·탈의실·오락실 등 부대시설의 집합금지 조치는 해제된다. 아파트 등 공동주택단지 내 시설의 운영도 가능하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84상승 0.2218:01 04/19
  • 코스닥 : 1029.46상승 7.8418:01 04/19
  • 원달러 : 1117.20상승 0.918:01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1 04/19
  • 금 : 65.12상승 0.9518:01 04/19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