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지상렬, 장광 딸 미자에 "나냐 김태현이냐" 직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지상렬이 장광 딸에게 관심을 드러냈다.

17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희철과 지상렬이 배우 장광, 전성애 부부의 집에 갔다.

이들이 밥을 먹으려던 때 장광의 딸 미자가 귀가했다. 지상렬은 미자를 관심을 갖고 바라보고, 전성애에게 "저런 장모님 모시고 싶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전성애와 미자는 지상렬의 사극 출연을 언급했다. 지상렬은 즉석에서 사극 감초 연기를 보여줬다. 미자는 "김경진도 그렇고 주변에서 지상렬과 김태현을 소개해준다는 말을 많이 한다"며 "얘기만 듣다가 처음 보니까 쑥스럽다"고 말했다. 지상렬은 "김태현이냐, 나냐"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었다.

밥을 먹으라는 김희철의 말에 지상렬은 "지금 먹을 때가 아니다"며 긴장한 티를 냈다. 또 갑자기 청첩장 생각이 난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지상렬은 "내 생각인진 몰라도 어머니는 오케이하신 것 같다"며 장광의 의향을 물었다. 장광은 "10년까지는 어떻게 용서가 될 것 같은데"라며 나이 차이를 걱정했다. 미자는 "예전에 이승환은 어떠냐고 물어본 적이 있지 않으냐"며 지상렬보다 더 나이가 많은 이승환도 사윗감으로 언급한 적 있다고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9.69상승 104.7115:30 02/25
  • 코스닥 : 936.21상승 29.915:30 02/25
  • 원달러 : 1107.80하락 4.415:30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5:30 02/25
  • 금 : 62.89하락 0.6515:30 02/2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