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때 달러 사자"… 거주자 외화예금 942억달러 '사상 최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거주자 외화예금이 사상 최대 기록을 다시 한 번 갈아치웠다. 원/달러 환율이 내렸을 때 저가 매수하려는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은행이 18일 발표한 '12월 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외국환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 잔액은 942억달러로 집계됐다.  

거주자 외화예금은 내국인과 국내 기업, 국내 6개월 이상 거주한 외국인, 국내 진출한 외국 기업 등의 국내 외화예금을 말한다.

외화예금은 지난해 6월부터 3개월 연속 최대 기록을 갈아치우다가 9월(-31억달러) 잠시 줄었지만, 이후 다시 10월부터 석 달째 기록 경신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주체별로는 기업예금(743억9000만달러)이 한 달 새 2억달러 감소했지만 개인예금(198억1000만달러)은 7억9000만달러 늘었다.

통화 종류를 보면 달러화 예금(800억4000만달러)이 11월말보다 1억8000만달러 증가했고 유로화(47억1000만달러)와 엔화(54억4000만달러)도 각 2억1000만달러, 1억1000만달러 불었다. 특히 달러화 개인 예금이 7억3000만달러나 증가했다. 위안화(19억8000만달러)의 경우 1억2000만달러 감소했다.

한편 지난해 연간 거주자 외화예금 잔액은 147억6000만달러 증가했다. 이중 112억6000만달러가 달러화 예금으로 기업과 개인이 각각 88억8000만달러, 23억8000만달러를 늘렸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1하락 39.5815:31 03/04
  • 코스닥 : 926.16하락 4.6415:31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5:31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5:31 03/04
  • 금 : 61.44상승 0.0315:31 03/04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공사 관계자들과 인사하는 서정협 시장 대행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