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떠나는 해리스 美대사 접견… 마지막 선물은 '안동소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오른쪽)이 19일 오후 청와대 접견실에서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를 만나 안동소주를 선물하고 있다. /사진=뉴스1(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오른쪽)이 19일 오후 청와대 접견실에서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를 만나 안동소주를 선물하고 있다. /사진=뉴스1(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임기를 마치는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에게 마지막 인사를 전하며 축하 선물로 안동소주를 건넸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19일 오후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이날 오후 3시부터 30분 동안 해리스 대사를 접견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해리스 대사에게 "그동안 한잔 할 기회를 갖지 못했다"며 안동소주를 선물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2018년 7월 신임장을 제정할 때 "해리스 대사가 안동소주를 좋아한다고 들었는데 언제 같이 한잔 하자"고 했던 기억을 떠올렸다고 한다. 당시 해리스 대사는 이에 "한미 사이 많은 현안을 이야기하려면 안동소주가 모자라겠다"고 답한 바 있다.

이날 문 대통령은 "해리스 대사 부임 이후 2년 반 동안 한미 양국이 한반도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해 긴밀히 공조했다"며 "이임 후에도 한미동맹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성원해달라"고 당부했다.

해리스 대사는 이에 "한국에 대한 좋은 기억, 한국민과 맺은 우정을 간직하고 떠난다"며 "지난 1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전 세계가 겪는 동안 한국 같은 혁신국가가 어떻게 대응하고 선거를 치러내고 국민을 보살피는지 직접 볼 수 있어 기뻤다"고 답했다.

이어 "한미동맹은 군사 동맹뿐 아니라 문화, 과학기술 등 공통의 가치와 관심사로 계속 성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3013.80하락 85.8910:37 02/26
  • 코스닥 : 912.91하락 23.310:37 02/26
  • 원달러 : 1120.10상승 12.310:37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0:37 02/26
  • 금 : 65.39상승 2.510:37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