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서 13명 추가 확진…6명은 가족 간 감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8일 오후 서울역 앞 광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선별진료소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8일 오후 서울역 앞 광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선별진료소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서울 중랑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3명이 나왔다.

19일 중랑구에 따르면 이날 주민 13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신규 확진자 13명은 가족 간 감염 6명, 감염경로 조사 중 4명, 구리시 확진자 접촉자 1명, 타 지역 확진자 접촉자 2명 등이다.

중랑구 확진자는 총 945명으로 늘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976.12하락 19.9918:03 03/09
  • 코스닥 : 896.36하락 8.4118:03 03/09
  • 원달러 : 1140.30상승 7.118:03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8:03 03/09
  • 금 : 68.32상승 1.9518:03 03/09
  • [머니S포토] 서울시, 첫 백신 지역접종센터, 서울대병원이 맡아 운영
  • [머니S포토] 퇴임 이낙연 "당대표 복무 참으로 영광…4.7 보궐 승리로 보답하겠다"
  • [머니S포토] LH 사태 국회 현안질의, 인사 나누는 변창흠과 장충모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천준호 의원이 주장한 땅투기 의혹 부인'
  • [머니S포토] 서울시, 첫 백신 지역접종센터, 서울대병원이 맡아 운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