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체 형성 믿었지만"… 코로나 완치 후 일주일 만에 '재감염 사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콜로라도주의 18세 소년 윌버 포르틸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후 일주일 만에 재감염돼 돌연 사망했다. 사진은 코로나19 감염 전 포르틸로의 건강한 모습. /사진=폭스31 캡처
미국 콜로라도주의 18세 소년 윌버 포르틸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후 일주일 만에 재감염돼 돌연 사망했다. 사진은 코로나19 감염 전 포르틸로의 건강한 모습. /사진=폭스31 캡처
미국의 10대 소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일주일 만에 재감염돼 사망했다. 

지난 16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폭스31'은 콜로라도주의 윌버 포르틸로(18)가 코로나 완치 일주일 만에 증상이 재발해 지난해 11월19일 숨졌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포르틸로는 지난해 10월 첫째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고 4주 동안 격리 생활을 했다. 다행히 상태는 금방 호전됐고 검사 결과도 음성으로 나왔다.

하지만 불과 일주일 만에 증상이 다시 악화됐다. 그는 지난해 11월18일 병원을 찾아 폐렴 진단과 함께 코로나 재검사를 받았으나 결과가 나오기 전인 다음날 19일 숨진 채 발견됐다.

사망 이틀 후 나온 재검사 결과는 양성이었다. 완치 일주일 만에 재확진된 셈이다.

포르틸로의 여자친구인 안드레아 페렐은 "완치 후 항체가 형성됐을 거라고 생각했다. 위험한 생각이었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박현주
박현주 hyunju9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