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옥정 임시선별검사소 홍죽산업단지 근린공원으로 이전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21일부터 옥정호수스포츠센터 앞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를 홍죽산업단지 근린공원(백석읍 권율로 1253번길 12)으로 이전해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 사진제공=양주시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21일부터 옥정호수스포츠센터 앞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를 홍죽산업단지 근린공원(백석읍 권율로 1253번길 12)으로 이전해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 사진제공=양주시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21일부터 옥정호수스포츠센터 앞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를 홍죽산업단지 근린공원(백석읍 권율로 1253번길 12)으로 이전해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산업단지 내 기업체 근로자를 비롯해 양주 서부권역 시민 등에 대한 코로나19의 신속하고 선제적인 검사를 통해 ‘숨은 확진자’를 조기 발견해 지역사회 추가 감염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다. 

지난해 12월 15일부터 운영해 온 옥정호수스포츠센터 임시 선별검사소의 경우 1월 20일 현재까지 총 2500건의 검사를 진행, 1명의 확진자를 확인한 바 있다.   

오는 2월 5일까지 운영하는 홍죽산단 내 선별검사소 운영시간은 평일 오후 1시 30분부터 5시까지이며, 기업체 근로자를 비롯해 누구나 코로나19 증상 유무나 역학적 연관성과 관계없이 익명으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홍죽산업단지 입주 64개 기업, 근로자 1800여명의 경우는 신속하고 원활한 검사 진행을 위해 업체별 일자를 지정해 순차적으로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관내 육가공업체 관련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홍죽산업단지 인근으로 임시 선별검사소를 이전한 만큼 ‘숨은 확진자’ 발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 여러분께서는 코로나19 감염이 의심될 시 반드시 검사를 받아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양주=김동우
양주=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5:32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5:32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5:32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5:32 08/03
  • 금 : 73.28하락 0.6215:32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