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바이든 랠리'… 취임 첫날 3대 지수 모두 최고치 마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 증시의 3대 지수가 일제히 사상 최고치로 마감했다./사진=로이터(뉴스1)
뉴욕 증시의 3대 지수가 일제히 사상 최고치로 마감했다./사진=로이터(뉴스1)
뉴욕 증시의 3대 지수가 일제히 사상 최고치로 마감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취임 효과와 기업 실적이 더해져서다.

20일(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257.86포인트(0.83%) 뛴 3만1188.38에 장을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52.94포인트(1.39%) 상승한 3851.8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60.07포인트(1.97%) 급등한 1만3457.25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 증시는 바이든 대통령이 미국의 46대 대통령으로 공식 취임하면서 일제히 종가 기준, 장중 기준 모두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인베스코의 크리스티나 후퍼 글로벌마켓 최고전략가는 "새로운 장을 넘길 수 있을 것"이라며 "백신 보급과 접종이 완성되는 연말이면 강력한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는 기대감이 계속해서 증시를 부양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S&P500의 11개 업종 가운데 금융(-0.47%)을 제외한 10개가 올랐다. 통신 3.62%, 재량소비재 2.26%, 기술 2.02%순으로 상승폭이 컸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 증시는 전일에 이어 대형 기술주가 강세를 주도하며 상승했다"면서 "더불어 전일 옐런의 발언으로 법인세 인상 및 규제 지연 가능성이 부각되고 시장의 초점이 실적으로 전환되면서 긍정적인 흐름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23하락 86.4610:34 02/26
  • 코스닥 : 912.71하락 23.510:34 02/26
  • 원달러 : 1120.10상승 12.310:34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0:34 02/26
  • 금 : 65.39상승 2.510:34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