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작·의상 논란' BJ감동란 해명… "X녀 취급 받을 옷?"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성희롱 발언을 들은 BJ감동란이 입을 열었다. /사진=아프리카TV 방송캡처
성희롱 발언을 들은 BJ감동란이 입을 열었다. /사진=아프리카TV 방송캡처

성희롱 발언을 들은 BJ감동란이 입을 열었다. 21일 오전 BJ감동란은 아프리카TV 방송을 통해 논란이 되고 있는 식당 직원들의 성희롱성 발언 사건 등에 대해 언급했고 기사 댓글들 중 조작 의혹과 자신의 옷차림을 지적하는 내용을 확인했다. 

BJ감동란은 "누가 어느 식당이 11만원 벌자고 저런 걸 짜고 치냐"며 조작 의혹 댓글에 대해 지적했다. 고소 진행을 묻는 팬의 질문에 "모르겠다. 나는 저렇게 악플 다는 애들을 고소하고 싶다"고 말하기도 했다.

그는 자신의 복장을 지적하는 댓글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BJ감동란은 "아프리카를 떠나서 그냥 평범한 20대 여자가 입을 수 있는 옷이다"고 설명을 이어갔다.

BJ감동란은 식당 방문 당시 입었던 옷 사진을 공개하며 "지금이랑 별 차이가 있냐", "이게 왜?", "이게 그렇게 X녀 취급 받을 옷이냐", "이정도 노출이 왜 욕 먹을 옷이냐", "내가 이러고(넥 라인을 명치까지 내리고) 갔으면 욕 먹어도 된다. 그런데 저 정도가 욕 먹을 옷이냐"며 답답함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지난 1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감동란TV‘에 ‘레전드 과학시간’이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BJ감동란은 부산에 위치한 한 식당을 소개하며 “단골집이다. 안 온 지 1년 됐다. 맛집이다”고 전했다. 식당에 도착한 BJ감동란은 음식을 주문한 뒤 잠시 화장실을 가기 위해 자리를 비웠다.

BJ감동란이 자리를 비우자 식당 직원들은 그에 대한 험담을 하기 시작했다. 직원들은 “저런 옷을 입었나? 바지 입었나? X 바지 입었나? 아니 저런 옷은 어디에 입는 거지? 처음에 바지를 입었나 안 입었나 한참 봤는데 바지 안 입은 거 같은데. X 팬티 입은 거 아닌가? 아이고 세상에 미친 X. 가슴도 만든 가슴이고 음식 보려고 하는데 자기 가슴 보려고? 별로 예쁘지도 않다 얼굴도”등 성희롱 섞인 험담을 서슴지 않았다.

화장실에 다녀온 BJ감동란은 채팅창을 확인한 후 어이없다는 듯이 한숨을 쉬며 “아니, 내가 여기 와서 10만원 돈 밥을 주고 먹는데. 내가 욕을 먹을 필요는 없잖아. 확실하게 짚고 넘어가야지”라고 말하며 녹화 영상을 다시 확인했다. 그 후 그는 식당 관계자를 불렀다.

식당 관계자에게 BJ감동란은 방금 영상을 통해 다 확인했다고 말하며 “왜 내가 여기 와서 10만원 넘는 돈 주고 욕을 먹어야 되냐? 지금 왜 내가 미친 X 소리를 들어야 되는지 모르겠다. X 팬티 입은 거 아니고 지금 일부러 다들 회사 가시고 아무도 안 올 시간에 와서 식사한 건데 내가 왜 욕을 먹어야 되냐. 손님 없을 때 이렇게 험담을 해도 되는거냐? 아까 여기 맛있다고 칭찬했는데 그럼 내가 뭐가 되냐? 실망이다. 다시 여기 올 일 없을 것 같다”고 분노했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