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파우치 "미국, 코백스 동참…WHO 회원국으로 남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앤서니 파우치. © AFP=뉴스1
앤서니 파우치.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서연 기자 =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이 21일(현지시간) 미국은 국제 백신 지원 프로젝트인 '코백스(COVAX) 이니셔티브'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로이터·AFP통신에 따르면 파우치 소장은 이날 세계보건기구(WHO) 이사회 회의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은 오늘 미국이 코백스에 동참하고, 코로나19 백신과 치료, 진단검사 배포, 공정한 접근 및 연구 개발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지원하는 명령을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WHO가 전 세계 코로나19 대응을 주도해준 점에 감사를 표하며 미국은 WHO 회원국으로 남는다고 밝혔다.

파우치 소장은 "미국은 이 기구에 대한 재정적 의무를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WHO가 코로나19 대응에서 중국에 치우친 행동을 한다며 자금 지원 중단과 탈퇴 의사를 밝혔다. 미국은 WHO의 가장 큰 자금원이다.

20일 취임한 바이든 대통령은 전임 트럼프 행정부의 WHO 탈퇴 결정을 취소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