車반도체 구해야 산다… 한국지엠, 수급 부족에 주말 특근도 취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지엠이 자동차용 반도체 수급 상황이 불안정하자 오는 23일 부평공장 특근을 취소했다. 이는 국내업체 중 처음이다.  /사진제공=쉐보레
한국지엠이 자동차용 반도체 수급 상황이 불안정하자 오는 23일 부평공장 특근을 취소했다. 이는 국내업체 중 처음이다. /사진제공=쉐보레
한국지엠이 자동차용 반도체 수급상황이 불안정하자 오는 23일 부평공장 특근을 취소했다. 이는 국내업체 중 처음이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은 최근 글로벌 반도체 부족 현상 영향으로 미국 제너럴모터스(GM)로부터 공급받는 반도체가 평소보다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상황을 살피기 위해 주말 특근을 취소한 것. 한국지엠은 세계적인 범용 반도체 품귀현상에 따른 일시적인 것으로 해명했다.

업계에서는 한국지엠이 본사로부터 자동차제어장치(ECU)와 인포테인먼트 관련 반도체 등을 제대로 공급받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글로벌 반도체 업체들이 스마트폰과 정보기술(IT) 분야 업체에 반도체를 우선적으로 공급면서 상대적으로 자동차 제조사들이 우선순위에서 밀려났기 때문이라는 분석도 있다.

최근 아우디폭스바겐, 포드, 피아트크라이슬러(FCA), 일본 토요타 등은 반도체 부족으로 생산량을 감축하는 만큼 현대기아차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인 셈이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는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22일 완성차업계 및 반도체업계 관계자들과 긴급 간담회를 연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0.70상승 21.8618:03 04/20
  • 코스닥 : 1031.88상승 2.4218:03 04/20
  • 원달러 : 1112.30하락 4.918:03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8:03 04/20
  • 금 : 64.83하락 0.2918:03 04/20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대화 나누는 홍남기-김성원
  • [머니S포토] 한정애 "정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착실하게 대비…환경부 역할은 제한적"
  • [머니S포토] 국회 긴급현안보고 출석한 '정의용'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