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제' 소렌스탐, 13년 만의 공식전서 7위… "좋은 시간이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설적인 골퍼 아니카 소렌스탐이 13년 만에 출전한 공식대회 첫 라운드를 7위로 마쳤다. /사진=로이터
전설적인 골퍼 아니카 소렌스탐이 13년 만에 출전한 공식대회 첫 라운드를 7위로 마쳤다. /사진=로이터
'여자 골프의 전설'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13년 만에 출전한 공식 대회에서 나쁘지 않은 성적을 거뒀다.

소렌스탐은 2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레이크 부에나 비스타의 포시즌 골프 앤드 스포츠 클럽 올랜도(파71·6645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다이아몬드 리조트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총상금 120만달러) 아마추어 부문에 출전했다.

해당 대회는 현역 LPGA투어 선수들과 스포츠·연예계 인사들이 한조로 편성돼 경기를 펼치는 방식이다. 선수들은 72홀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우승자를 가린다.

지난 2008년 은퇴했던 소렌스탐은 13년 만에 선 필드에서 버디 1개와 보기 3개를 묶어 2오버파 73타를 쳤다. 단독 7위.

소렌스탐은 1라운드가 끝난 뒤 인터뷰에서 "오랜만에 대회에 출전해 설레기도 했지만 긴장도 됐다. 점수를 지키기 위해 힘들게 노력했지만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좋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84상승 0.2218:01 04/19
  • 코스닥 : 1029.46상승 7.8418:01 04/19
  • 원달러 : 1117.20상승 0.918:01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1 04/19
  • 금 : 65.12상승 0.9518:01 04/19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