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길 막막하다. 진정한 도움 달라"…의정부시, 유흥주점 업주들과 간담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지난해 11월 24일부터 집합금지 명령이 내려진 유흥주점 업주들의 고충을 듣고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한국유흥음식 중앙회 의‧양 지부(지부장 임문수) 임원진들과 1월 21일 의정부시보건소에서 간담회를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 사진제공=의정부시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지난해 11월 24일부터 집합금지 명령이 내려진 유흥주점 업주들의 고충을 듣고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한국유흥음식 중앙회 의‧양 지부(지부장 임문수) 임원진들과 1월 21일 의정부시보건소에서 간담회를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 사진제공=의정부시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지난해 11월 24일부터 집합금지 명령이 내려진 유흥주점 업주들의 고충을 듣고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한국유흥음식 중앙회 의‧양 지부(지부장 임문수) 임원진들과 1월 21일 의정부시보건소에서 간담회를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이종원 의정부시보건소장과 관련 부서장을 만난 한국유흥음식중앙회 의·양지부 임원진들은 유흥주점 집합 금지가 재연장됨에 따라 유흥주점 영업자들의 생계가 막막하다며 집합금지 연장을 해제해줄 것을 건의하고 시 차원에서 유흥업소 업주들의 생계지원책을 마련해달라고 요청했다.
  
한국유흥음식중앙회 의‧양 지부장을 맡고 있는 임문수 지부장은 이번 회동에서 “대부분의 업소가 소규모 주점으로 일부 업주들은 전기세 및 수도세를 내지 못해 단전·단수되는 등 계속되는 집합금지 연장으로 살길이 막막하다.”며 “집합금지 연장 해제 건의와 생활자금 지원 등에 대하여 진정으로 도움을 달라”고 건의했다.

이종원 의정부시보건소장은 “그동안 코로나19 방역에 가장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셨던 유흥주점 업주분들이 집합금지 연장으로 생계가 어렵다는 얘기를 들어 유감”이라고 밝히고 “시 차원에서 지원방안과 집합금지 해제를 지속적으로 건의해 보겠다”고 밝혔다. 
 

고양=김동우
고양=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77.01상승 82.0313:31 02/25
  • 코스닥 : 929.89상승 23.5813:31 02/25
  • 원달러 : 1108.10하락 4.113:31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3:31 02/25
  • 금 : 62.89하락 0.6513:31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