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향교 풍화루 및 대성전, 국가지정문화재에 지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안성향교 풍화루(風化樓)와 대성전(大成殿) 2건의 문화재가 2020년 12월 28일 국가지정문화재(보물)로 지정됐다고 22일 밝혔다. / 사진제공=안성시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안성향교 풍화루(風化樓)와 대성전(大成殿) 2건의 문화재가 2020년 12월 28일 국가지정문화재(보물)로 지정됐다고 22일 밝혔다. / 사진제공=안성시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안성향교 풍화루(風化樓)와 대성전(大成殿) 2건의 문화재가 2020년 12월 28일 국가지정문화재(보물)로 지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안성향교는 고려후기 설립되었으며, 1630년 전후하여 중건된 이후 조선후기까지 기본 골격이 잔존하였고, 수차례의 중수를 거쳐 현재의 모습으로 남아있다.

안성향교 풍화루는 1630~1660년 사이 재건되었으며, 정면11칸 측면 1칸의 상하 중층 문루형식 건축물이다. 11칸 규모를 갖춘 안성향교 풍화루는 전국적으로 사례가 없는 넓은 규모의 향교 문루로 이를 통해 조선후기 발달된 도시로서 안성의 면모를 살펴볼 수 있는 중요한 문화유산이다.

안성향교 대성전은 임진왜란 때 소실되었다가 17세기 중엽 재건된 건물로 조선시대 사묘건축의 전형적인 형태를 잘 유지하고 있으며, 조선 중기 건축 기법 연구에 귀중한 학술자료로 평가 받는다. 대성전 지붕의 대들보 등은 자연곡선의 목재를 사용하는 17세기 전반 향교 건축의 시대성을 잘 보여주고 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지난 21일 국가문화재 지정서를 전달하며, “코로나 19 감염이 지속되어 시민들이 고통 받고 있는 현재 우리시 문화재가 국가문화재로 지정되었다는 소식에 기쁨을 감출 수 없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성=김동우
안성=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