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오후 6시까지 확진자 106명 발생…100명대 유지 전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2일 서울 강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가 비교적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22일 서울 강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가 비교적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서울=뉴스1) 정지형 기자 =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06명 추가로 발생했다.

22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서울 신규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06명으로 파악됐다. 현재까지 서울 누적 확진자는 모두 2만3203명으로 늘었다.

이날 신규 확진자 중 기타 확진자 접촉이 50명으로 가장 많았다. 감염경로를 조사 중인 확진자는 30명으로 집계됐다.

기타 집단감염 확진자는 10명이었으며 해외유입과 타시도 확진자 접촉자가 각각 7명 발생했다.

또 강북구 소재 아동복지시설 관련 확진자가 1명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24명으로 증가했다.

강남구 소재 사우나 관련 확진자도 1명 신규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20명으로 늘어나는 등 집단감염 여파가 이어졌다.

서울에서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7일 이후 보름 연속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해 말 3차 대유행 시기와 비교해 확진자 증가세는 다소 완화됐으나 종교·요양시설과 사우나 등을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이어지는 모습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23:59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23:59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23:59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23:59 02/26
  • 금 : 64.23하락 0.0623:59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