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 나포된 우리 어선, 하루만에 석방… 위반행위 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 해상당국에 의해 나포됐던 우리나라 어선이 하루만에 풀려났다. 사진은 기사의 직접적인 내용과 무관. /사진=뉴스1
일본 해상당국에 의해 나포됐던 우리나라 어선이 하루만에 풀려났다. 사진은 기사의 직접적인 내용과 무관. /사진=뉴스1
일본 당국에 의해 나포됐던 우리나라 어선이 하루 만에 무사히 풀려났다.

해양수산부는 지난 21일 일본의 배타적 경제수역(EEZ)을 침범한 혐의로 일본 해상보안청에 나포됐던 우리 어선 808청남호가 석방됐다고 22일 밝혔다.

해수부에 따르면 해당 어선은 21일 오후 3시21분쯤 제주도 남쪽 수백㎞ 떨어진 동중국해 해상 인근에서 어업을 하던 중 일본 EEZ 침범 혐의로 해상보안청 순시선에 나포됐다.

당시 해상보안청은 순시석 3척을 보내 해당 어선의 조업을 중단시키고 한국인 선장 김모씨(47)와 선원들을 어업주권법 위반 혐의로 붙잡았다.

선장 김씨는 22일 담보금 600만엔(한화 약 6400만원)을 내고 이날 오후 4시15분쯤 풀려났다.

해수부는 현재 국가어업지도선 무궁화40호가 해당 어선의 안전 귀항을 위해 인계수역으로 이동 중이라고 밝혔다.

당국은 808청남호를 인계받은 뒤 위반 행위에 대해 조사에 들어갈 방침이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