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멈춤 끝, 움직임 시작…당의 부름 받고 첫 출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2021.1.20/뉴스1 © News1 김기태 기자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2021.1.20/뉴스1 © News1 김기태 기자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3일 남대문 시장 방문으로 본격적인 4·7 재보선 행보에 나선다.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앞둔 박 전 장관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멈춤 끝. 움직임 시작. 당의 부름을 받고 첫 출격 한다. 결국 멈춤은 이틀을 넘기지 못했다"고 밝혔다.

박 전 장관은 "지난해 2월 코로나 첫 충격 때 소상공인 여러분 힘내시라고 대통령님 모시고 찾았던 남대문시장으로 출격한다"며 "당 대표님 모시고 우상호 후보와 첫 상봉. 콩닥콩닥 가슴이 뛴다"고도 했다.

한편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민생 행보의 일환으로 이날 남대문시장을 방문한다. 이 자리에는 우상호 민주당 의원과 박 전 장관이 동행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58.85상승 63.8711:54 02/25
  • 코스닥 : 928.24상승 21.9311:54 02/25
  • 원달러 : 1109.70하락 2.511:54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1:54 02/25
  • 금 : 62.89하락 0.6511:54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