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 해상서 대형선망 침수… 10명중 7명 구조, 3명 수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3일 오후 3시 57분께 경남 거제시 남부면 갈곶도 남동쪽 1.11㎞ 해상에서 대형선망 A호(339톤)가 침수됐다./사진=통영해경
23일 오후 3시 57분께 경남 거제시 남부면 갈곶도 남동쪽 1.11㎞ 해상에서 대형선망 A호(339톤)가 침수됐다./사진=통영해경
23일 오후 3시 57분께 경남 거제시 남부면 갈곶도 남동쪽 1.11㎞ 해상에서 대형선망 A호(339톤)가 침수됐다.

침수 신고는 통영 연안해상교통관제센터(VTS)에 접수됐다.

이날 오후 4시 16분께 해경은 경비정, 연안 구조정 등 11척을 급파해 A호 전체 승선원 10명 중 해상에서 표류 중이던 7명을 구조했다.

해경은 이들 7명은 의식이 있는 상태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전했다.

해경은 나머지 승선원 3명을 찾기 위해 수색하고 있다.

승선원 국적은 한국 9명, 인도네시아 1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3.84상승 5.913:26 08/16
  • 코스닥 : 833.38상승 1.7513:26 08/16
  • 원달러 : 1309.70상승 7.313:26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3:26 08/16
  • 금 : 1798.10하락 17.413:26 08/16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