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나경은에게 입맛 까탈스럽다는 얘기 많이 들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갈무리 © 뉴스1
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유재석이 자신의 까탈스러운 입맛에 대해 얘기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밥 한번 먹자' 특집으로 유재석이 시청자들과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재석은 저녁밥 라이브 방송을 위해 먼저 시청자들과 직접 소통하며 저녁 메뉴를 골랐다. 이때 유재석은 "저는 음식은 가리는 게 별로 없다"라고 얘기했고, 시청자들은 다양한 음식들을 추천했다.

이때 유재석은 마라탕을 추천 받았고 "저는 마라탕이 그렇게 확 당기지 않더라"라고 얘기했고, 민트 초콜릿를 추천 받자 "민트 초콜릿은 많이 선호하지 않는다"라고 앞서 발언과는 다른 얘기를 꺼내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또한 킹크랩을 추천 받자 "저는 게살 발라 먹는 걸 귀찮아 한다"라며 "누가 발라주지 않으면 게를 안 먹는다"라고 얘기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시청자들은 "너무 까탈스럽다"라고 얘기했고, 유재석은 "까탈스러운 게 맞다"라며 "집에서 나경은씨에게 그런 얘기 많이 듣는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