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삼성 81-66 완파…KBL 최초 700승 달성(종합)

'이재도 24득점' KGC, LG 꺾고 4연패 탈출 '허훈 더블더블' KT, 전자랜드 제압…3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울산 현대모비스의 장재석이 23일 서울의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서울 삼성과의 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경기에서 득점에 성공하고 있다. (KBL 제공) © 뉴스1
울산 현대모비스의 장재석이 23일 서울의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서울 삼성과의 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경기에서 득점에 성공하고 있다. (KBL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울산 현대모비스가 프로농구 최초로 통산 700승을 달성했다.

현대모비스는 23일 서울의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경기에서 서울 삼성을 81-66으로 완파했다.

이로써 현대모비스는 프로농구 사상 최초로 단일 팀 700승을 기록했다. 현대모비스는 그동안 1247경기를 치러 700승 547패를 마크 중이다.

또 현대모비스는 5연승을 기록, 19승13패가 되면서 단독 2위가 됐다. 삼성은 3연패에 빠지며 15승18패로 7위에 머물렀다.

현대모비스 선수들의 고른 활약이 승리로 이어졌다. 이날 장재석(14득점), 숀 롱, 함지훈(이상 13득점), 최진수(11득점), 서명진(10득점) 등 5명이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리며 여유 있게 승리를 챙겼다.

현대모비스는 2쿼터 중반까지 14-23으로 삼성에 끌려갔지만 함지훈과 최진수의 연속 득점에 이어 김민구, 이현민의 외곽포까지 터지면서 역전에 성공했다.

삼성은 아이제아 힉스의 득점으로 대항했지만 현대모비스는 2쿼터 종료 직전에 나온 최진수의 2득점으로 42-37로 전반전을 마쳤다.

상승세를 탄 현대모비스는 3쿼터 시작 후 약 3분 동안 삼성을 무득점으로 묶어두고 연속 10득점에 성공, 52-37로 달아났다. 이후 삼성이 김현수, 장민국 등의 공격으로 추격에 나섰지만 모비스는 최진수, 이현민을 앞세워 63-50으로 3쿼터를 마무리했다.

4쿼터 들어 현대모비스는 함지훈, 장재석의 득점을 앞세워 좀처럼 추격을 허용하지 않았다. 현대모비스는 꾸준하게 10점 차 이상의 리드를 이어갔고 여유 있게 15점 차 승리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안양 KGC의 이재도가 23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창원 LG와의 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경기에서 점프 슛을 시도하고 있다. (KBL 제공) © 뉴스1
안양 KGC의 이재도가 23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창원 LG와의 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경기에서 점프 슛을 시도하고 있다. (KBL 제공) © 뉴스1

안양 KGC는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창원 LG와의 홈 경기에서 88-83으로 승리, 4연패를 끊었다.

4연패에서 탈출한 KGC는 17승15패가 되며 5위를 마크했다. LG는 3연패를 당하며 11승21패로 9위에 머물렀다.

KGC의 이재도는 24득점을 기록하며 승리를 이끌었다. 외국인 선수 크리스 맥컬러는 3점슛 4개를 포함, 18득점으로 이재도를 지원 사격했다.

두 팀은 3쿼터까지 팽팽한 접전을 펼쳤고, KGC가 62-64로 2점이 뒤진 채 4쿼터를 맞이했다.

4쿼터 시작과 함께 KGC 맥컬러의 득점포가 폭발했다. 맥컬러는 4쿼터 초반 3점슛 2개를 포함해 8득점을 기록, 72-69 역전을 이끌어냈다. 이어 이재도가 스틸에 이은 득점까지 성공시켜 KGC가 점수 차를 벌렸다.

이후 LG가 추격을 펼칠 때마다 이재도가 득점에 성공, KGC는 더 이상 역전을 허용하지 않고 5점 차 승리를 거뒀다.

인천삼산체육관에서 열린 인천 전자랜드와 부산 KT의 경기는 KT가 96-79로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KT는 3연승을 기록, 17승14패로 3위 고양 오리온(18승13패)과의 승차를 1경기로 좁혔다. 전자랜드는 16승16패가 되면서 공동 5위에서 6위로 순위가 한계단 하락했다.

허훈은 이날 더블더블(23득점 10어시스트)을 기록하며 KT 승리를 이끌었다. 브랜든 브라운은 19득점, 양홍석과 김영환은 각각 3점포 3개씩을 성공시키며 나란히 13득점씩을 기록해 힘을 보탰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23:59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23:59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23:59 02/26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23:59 02/26
  • 금 : 64.23하락 0.0623:59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