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명석 단장 "FA 차우찬 결단했으면, 올 시즌 같이 할 것이라 믿는다"

재계약 라모스 후일담 "도쿄 올림픽 생각 강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0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2차전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5회말 1사 주자없는 상황 LG 라모스가 솔로홈런을 쏘아올린 뒤 팬들을 향해 세리머니 하고 있다.. 2020.11.5/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0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2차전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5회말 1사 주자없는 상황 LG 라모스가 솔로홈런을 쏘아올린 뒤 팬들을 향해 세리머니 하고 있다.. 2020.11.5/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차명석 LG 트윈스 단장이 외국인 타자 로베르토 라모스(27·멕시코)와의 재계약에 대한 뒷 이야기를 전했다.

차 단장은 23일 구단 유튜브 '엘튜브는 소통을 하고 싶어서'에 출연해 특유의 입담을 자랑했다.

2020시즌을 앞두고 LG 유니폼을 입은 라모스는 지난해 최고의 활약을 했다.

라모스는 117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8(431타수 120안타) 38홈런 86타점의 성적을 냈다. 잠실을 홈 구장으로 쓰는 LG 외국인 타자 최다 홈런 신기록을 썼다.

시즌을 마치고 LG는 라모스와 계약에 돌입했지만 협상은 예상보다 길어졌다. 그 사이 LG에서 전 한신 타이거즈 출신의 저스틴 보어 영입설도 있었다.

결국 라모스는 지난달 22일 LG와 총액 100만달러(계약금 20만달러, 연봉 60만달러, 인센티브 20만달러)에 도장을 찍었다.

차명석 단장은 라모스와의 협상 과정을 돌아보며 "사실 라모스가 도쿄 올림픽에 대한 생각이 있었다"며 "구단에 '올림픽이 열리면 보내줄 수 있느냐'고 이야기를 했다"고 후일담을 밝혔다.

이어 "다행히 그 문제가 잘 해결돼서 계약할 수 있었다"며 "올림픽 같은 경우 외국인 선수가 갔다 오면 시즌 중에 2주를 격리해야 한다. 라모스도 그것을 알고 있었지만, 적절하게 합의하느라 시간이 지체됐다"고 말했다.

17일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프로야구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에서 LG 선발 차우찬이 역투하고 있다. 2020.5.17/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17일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프로야구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에서 LG 선발 차우찬이 역투하고 있다. 2020.5.17/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된 도쿄 올림픽은 오는 7월 23일부터 개최될 예정이다. 라모스의 고국인 멕시코를 비롯해 일본, 이스라엘, 한국 등 6개 국가가 금메달을 놓고 경쟁한다.

차명석 단장은 이날 아직 계약을 하지 못한 FA 좌완 차우찬의 계약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전했다. 차우찬은 2017시즌을 앞두고 4년 총 95억원에 FA 계약을 맺었고, 지난 시즌을 끝으로 다시 FA 자격을 얻었다.

차 단장은 현재 상황에 대해 "(구단서)충분히 검토해서 조건을 제시했고, 차우찬이 에이전트와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내 바람은 우리가 제시한 계약에 (차우찬이)결단을 내려서 빨리 합류해서 운동했으면 좋겠다"며 "사람은 누구나 계약할 때 더 많이 받고 싶어 한다. 그것은 인지상정이지만 프런트도 입장이 있다. 충분히 조율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나아가 차명석 단장은 "차우찬이 올 시즌도 LG와 같이 할 것이라 믿고 있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