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흥시설 불법 영업 '꼼짝마'…경찰 3주간 집중단속

오는 25일부터 다음 달 14일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정혜민 기자 = 경찰청은 오는 25일부터 다음 달 14일까지 3주간 무허가 유흥시설의 불법영업을 집중 단속한다고 24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유흥업소에 집합금지 명령이 내려졌지만 무허가 유흥시설 등의 불법영업 사례가 빈번하게 나타나고 있다.

이에 경찰청은 지난 22일 전국 시도 경찰청과 화상회의를 개최하고 지방자치단체,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유관기관과 협력해 불법영업 업소를 집중 단속하기로 했다.

집중단속 대상은 영업이 가능한 노래연습장 등으로 등록하고 변칙적으로 유흥주점 영업을 하거나, 일반음식점으로 신고하고 단속을 피해 예약된 손님을 대상으로 유흥주점 형태의 영업을 하는 업소 등이다.

경찰청은 이 같은 불법영업 행위는 단순 업태 위반이 아닌 방역에 심대한 지장을 초래한다고 보고 철저히 단속하고 엄정하게 처벌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9.69상승 104.7115:30 02/25
  • 코스닥 : 936.21상승 29.915:30 02/25
  • 원달러 : 1107.80하락 4.415:30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5:30 02/25
  • 금 : 62.89하락 0.6515:30 02/2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