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서구, AI복지사 활용 '맞춤형 돌봄'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 서구청사 전경/사진=머니S DB
광주 서구청사 전경/사진=머니S DB
광주광역시 서구는 지역사회 최초로 돌봄 대상자 8000여 명을 대상으로 AI복지사 가상상담원 안부전화 서비스를 시범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현재 서구는 동별 70여 명의 사회복지사가 돌봄 대상자를 상대로 가정방문을 통해 개인별 욕구에 맞는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복지 사각지대가 없는 촘촘한 복지안전망 구축을 위해 적극 행정을 펼치고 있지만 사회복지사 1인당 하루 최대 7명 방문이 한계였다. 그마저도 사회적 거리 두기에 따라 제한적으로 진행돼 복지실현에 어려움이 컸었다.

서구는 KT의 AI 기술을 복지전달 체계에 접목해 복지 공백을 최소화하고 한정된 예산과 인력을 AI로 극복, 돌봄의 양과 질을 향상시키는 선진형 통합 돌봄의 첫발을 뗀 것이다.

AI복지사는 계획된 스케줄에 따라 돌봄 대상자에게 유선상 안부를 묻고 통화 내용을 텍스트로 전환, 담당 복지사에게 실시간 전달하게 된다.

이를 통해 1차로 파악한 돌봄 대상자의 상태 및 욕구를 확인해 세대방문의 필요 여부를 판단하고 방문 시 맞춤형 서비스를 미리 준비해 제공할수 있다.

서구 관계자는 "AI복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시간적, 물리적 한계를 넘어서 취약계층의 어려움을 살피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