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변협회장 이종엽·조현욱으로 압축…27일 결선투표

최종 투표율 60.12%…이종엽 26%·조현욱 2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 News1

(서울=뉴스1) 김규빈 기자 = 제 51대 대한변호사협회장 상위 후보 2명이 결선투표를 벌이게 됐다. 선거 개표 결과 1위 후보가 전체 투표 수의 3분의 1 이상을 획득하지 못해서다.

25일 대한변협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이백수)는 이종엽 변호사(58·사법연수원 18기), 조현욱 변호사(55·사법연수원 19기)가 각각 1,2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선거는 이날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 진행됐으며, 최종 투표율은 총 2만4481명 중 60.12%(1만41719명)로 집계됐다.

이종엽 후보자는 3948표(26.82%)를 조현욱 후보자는 3528표(23.97%)를 얻었다. 황용환 후보자는 3353표(22.78%)로, 박종흔 후보자는 2208표(15%), 이중린 후보자는 1682표(11.43%)를 얻었다.

결선 투표는 이틀 뒤인 27일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 열린다.

한편 이번 선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투표시스템을 통한 전자투표로 실시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9.69상승 104.7115:30 02/25
  • 코스닥 : 936.21상승 29.915:30 02/25
  • 원달러 : 1107.80하락 4.415:30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5:30 02/25
  • 금 : 62.89하락 0.6515:30 02/2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