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석, 강아지 상습 파양 의혹… "동물 사랑 퍼포먼스 안했으면 좋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박은석이 반려 동물을 상습 파양했다는 의혹이 일고 있다. /사진=박은석 인스타그램
배우 박은석이 반려 동물을 상습 파양했다는 의혹이 일고 있다. /사진=박은석 인스타그램
배우 박은석이 반려 동물을 상습적으로 파양했다는 의혹이 일고 있다.

지난 26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펜트하우스 로건리 박은석이 키우는 동물들'이란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해당 글의 작성자는 박은석이 과거 SNS를 통해 공개했던 반려 동물의 사진을 올리며 해당 동물들의 행방이 묘연하다고 주장했다.

박은석은 지난 22일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몰리'라는 이름의 골든레트리버 한 마리와 '모해', '모하니'라는 이름의 스핑크스 고양이 두 마리를 기르는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방송 이후에는 몰리라는 이름으로 인스타그램 계정을 신설해 자신의 반려동물들의 사진을 올리고 있다.

하지만 지난 2014년 박은석이 운영하던 트위터 계정에는 현재 기르는 동물들과는 다른 반려 동물 사진들이 게시돼있다. 이 계정에는 푸들을 포함한 강아지 두 마리, 샴고양이를 포함한 고양이 두 마리, 고슴도치 사진이 게시돼 있다.

박은석은 당시에도 반려 동물들과의 일상을 공개하며 "데이지 처음 주인님 만난 날", "우리 집 야옹이들" 등의 글을 남겼다.
박은석은 과거에도 반려 동물들과의 일상을 자신의 SNS에 공개한 바 있다. /사진=박은석 반려동물 트위터 계정
박은석은 과거에도 반려 동물들과의 일상을 자신의 SNS에 공개한 바 있다. /사진=박은석 반려동물 트위터 계정
특히 박은석의 대학 동기라고 주장하는 누리꾼이 나타나 박은석의 과거 발언을 공개하며 상습 파양 논란에 힘을 얻고 있다.

박은석의 서울예대 동기라고 주장하는 누리꾼 A씨는 "여자친구가 마음에 안 들어해서 비글을 작은 개로 바꿨다며 무심히 말하던 동창이 1인 가구 프로그램('나 혼자 산다')에 고양이 두 마리와 3개월 된 강아지 키우고 있다며 나오니까 진짜…"라는 글을 남겼다.

A씨는 "일이야 본인이 노력한 거니까 결과에 대한 보상이지만 동물 사랑하는 퍼포먼스는 진짜 안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현재 일부 누리꾼들은 박은석이 동물을 모으는 것에 집착하는 '애니몰호더'아니냐는 추측을 내놓으며 박은석의 해명을 요구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18:03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18:03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8:03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8:03 03/03
  • 금 : 61.41하락 2.8218:03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