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금호에이치티, 다이노나 합병 소식에 '상한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금호에이치티
사진=금호에이치티
금호에이치티가 상한가다.

27일 오후 1시10분 기준 금호에이치티는 전날보다 30%(765원) 오른 3315원에 거래되고 있다.

항체 신약 개발 전문기업 관계사 다이노나와 합병을 추진한다는 소식에 주가가 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 26일 에스맥은 종속회사이자 코넥스 시장 상장사인 다이노나가 금호에이치티에 흡수 합병된다고 밝혔다. 금호에이치티는 "금호에이치티의 안정적인 현금창출력과 다이노나가 보유한 항체치료제 파이프라인의 결합을 통해 바이오 혁신 신약 개발에 박차를 가해 차세대 성장동력을 확보하고자 한다"고 합병 목적을 설명했다.
 

박혜원
박혜원 sunon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정치팀 박혜원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9.69상승 104.7115:30 02/25
  • 코스닥 : 936.21상승 29.915:30 02/25
  • 원달러 : 1107.80하락 4.415:30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5:30 02/25
  • 금 : 62.89하락 0.6515:30 02/2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D-1'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