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영하 10도' 다시 찾아온 한파… 강풍 동반한 눈·비 예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전국적으로 태풍과 비슷한 수준의 강풍이 불고 아침 최저기온이 -10도까지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사진=뉴스1
28일 전국적으로 태풍과 비슷한 수준의 강풍이 불고 아침 최저기온이 -10도까지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사진=뉴스1

28일 전국적으로 태풍과 비슷한 수준의 강풍이 불겠다. 중부지방을 중심으로는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까지 떨어지는 등 매우 춥겠고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는 비 또는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경기동부 등 중부 일부지역에선 최대 10㎝까지 눈이 쌓일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부터 오는 29일 사이에 강한 바람, 추위, 눈이 겹치면서 강풍·한파·대설특보가 한꺼번에 모두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이날 아침 서해 도서지역을 시작으로 낮부터는 전국에 매우 강한 바람(시속 25~65㎞)이 불어 전국 대부분 지역에 강풍 특보가 발표될 수 있겠다. 강풍은 오는 29일까지도 이어질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해안과 제주도, 도서지역, 산지에서는 순간적으로 시속 90㎞ 이상, 그 밖의 지역에서는 시속 70㎞ 이상의 돌풍이 발생할 가능성도 높다.

이날 오후부터는 기온도 급격히 떨어져 오는 30일 오전까지 강추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28일 기온이 평년 수준보다 5도 가량 떨어지면서 체감하는 추위가 강해 보온에 주의하라고 당부했다. 중부지방과 남부 산지를 중심으로는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지겠다.

이날부터 오는 29일 사이에는 전국적으로 눈·비도 내리겠다. 곳에 따라선 눈의 강도가 강해 대설특보가 발표될 가능성도 있겠다.

이날 오전 서쪽지역부터 비 또는 진눈깨비가 내리기 시작해 낮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찬 공기가 유입되기 시작하는 낮에는 강수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면서 강수 강도가 한 차례 강해지겠다. 저녁에는 대부분 지역의 눈이 그치겠다. 충청권과 전라권, 제주도에서는 오는 29일 오전까지 눈이 이어질 전망이다. 

경기동부와 강원도(동해안 제외)를 중심으로는 최대 10㎝ 이상, 해상 눈구름대의 영향이 계속 이어지는 전라동부내륙은 최대 15㎝ 이상의 눈이 쌓이면서 대설특보가 발표될 가능성도 있겠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내리던 비나 진눈깨비가 눈으로 바뀌면서 짧은 시간에 강하게 내려 1~5㎝의 눈이 쌓일 수 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이날 전국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5~2도, 낮 최고기온은 1~11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최저기온은 ▲서울 -2도 ▲인천 -1도 ▲춘천 -4도 ▲강릉 2도 ▲대전 -3도 ▲대구 -1도 ▲부산 2도 ▲전주 -1도 ▲광주 0도 ▲제주 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도 ▲인천 3도 ▲춘천 3도 ▲강릉 8도 ▲대전 6도 ▲대구 10도 ▲부산 11도 ▲전주 7도 ▲광주 8도 ▲제주 11도 등이다.
 

김신혜
김신혜 shinhy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77.31상승 82.3313:47 02/25
  • 코스닥 : 928.88상승 22.5713:47 02/25
  • 원달러 : 1108.10하락 4.113:47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3:47 02/25
  • 금 : 62.89하락 0.6513:47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