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창민 '피아노' 가사에 유노윤호 "사람 불편하게 하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노윤호가 놀토에 나와 받쓰에 도전했다. /사진=tvN 방송캡처
유노윤호가 놀토에 나와 받쓰에 도전했다. /사진=tvN 방송캡처

유노윤호가 최강창민의 '피아노' 가사 받아쓰기에 부담감을 느꼈다. 지난 23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이하 '놀토')에는 유노윤호가 출연했다.

이날 유노윤호는 "창민이 노래만 안나왔으면 좋겠다"고 말했지만, 이후 최강창민의 '피아노'가 문제로 출제되자 당황했다.

그는 "이 프로가 사람을 불편하게 한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노래를 듣고 난 유노윤호는 "우리 창민이가 발음이 아주 정확한 아티스트인데 쉽지않다"라고 솔직한 심정을 밝혔다.

유노윤호는 또 "내 동생인데 한방에 맞혀야한다"고 의지를 불태웠다. 유노윤호는 신중하게 정답을 맞춰가면서 활약을 하게되자 "창민아 보고있지?"라며 생색을 내기도 했다. 유노윤호는 멤버들의 이야기를 조합해 정답을 만들어냈고 1차 시도에서 성공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8:03 12/02
  • 금 : 1815.20상승 55.318:03 12/02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희망 2023 나눔 캠패인, 조흥식 사랑의 열매 회장의 인사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