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1대 대한변협회장에 이종엽 당선…58.67% 득표

결선투표서 조현욱 변호사 꺾어…내달 임기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 회장 결선투표. 2021.1.27/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 회장 결선투표. 2021.1.27/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서울=뉴스1) 박승희 기자 = 전국 변호사의 '수장'을 뽑는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장 선거 결선투표 결과 이종엽 변호사(58·사법연수원 18기)가 당선됐다.

27일 대한변협에 따르면 이날 치러진 협회장 선거 결선투표 결과 이 당선자는 총 유효투표 1만4550표 중 58.67%인 8536표를 획득해 당선을 확정지었다.

이 당선자와 경쟁했던 조현욱 변호사(55·19기)는 6014표(41.33%)를 얻어 고배를 마셨다. 이날 결선투표에서는 전국 2만4468명의 변호사 중 1만4550명이 참여했다.

이 당선자와 조 후보자는 지난 25일 1만4719명이 참여한 본선거에서 각각 23.97%(3528표)와 26.82%(3948표)를 얻어 이날 결선 투표에서 다시 맞붙게 됐다.

이 당선자는 경기 시흥 출신으로 인천 광성고와 서울대 법과대학을 졸업했다.

1992년 인천지검 검사로 임관한 그는 대구지검 영덕지청, 창원지검을 거쳐 1995년 변호사로 개업했다. 2017년 제19대 인천지방변호사회 회장을 지냈다.

제51대 협회장 임기는 내달 25일부터 2년간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