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가 낫지" 논란된 박민우, SNS로 직접 사과 "모두 제가 한 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NC 다이노스 내야수 박민우가 SNS로 논란성 발언을 남긴 데 대해 직접 사과했다. /사진=뉴스1
NC 다이노스 내야수 박민우가 SNS로 논란성 발언을 남긴 데 대해 직접 사과했다. /사진=뉴스1
SNS를 통해 소속팀과의 갈등을 직접적으로 드러냈던 NC 다이노스 내야수 박민우가 팬들에게 직접 사과했다.

박민우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젯밤 인스타 스토리로 올라왔던 내용에 대해 인정과 사과가 필요할 것 같다"고 밝혔다.

이 게시물에서 박민우는 "(문제의 소지가 있는 논란성 발언들을) 모두 제가 한 것이 맞다"며 "이런 식으로 공개되리라는 건 생각하지 못한 채 어제 새벽 지인과 저런 내용의 메시지를 나눴다"고 고백했다.

박민우는 "갑자기 벌어진 상황에 부끄럽지만 당시에는 당혹감과 억울함이 커서 더 빨리 사과드리지 못했다. 죄송하다"며 "어떠한 말도 변명밖에 안된다는 걸 안다. 그동안의 제 행동과 말까지 모두 가식으로 느껴지게 만든 이 상황에 책임감과 큰 부끄러움을 느낀다"고개를 숙였다.

그는 이어 "저때문에 마음 상하셨을 구단과 팬분들, 또 경솔한 언급으로 마음 상하셨을 와이번스 팬분들께도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 정말 죄송하다"고 재차 사과했다.

앞서 박민우의 인스타그램 계정 스토리에는 지난 27일 '구단이 갑, 차라리 이마트가 낫다, 아무도 모르지'라는 글이 올라왔다. 연봉협상 등 구단과의 대화가 필요한 문제에서 갈등이 있었음을 짐작케 하는 내용이다.

해당 게시물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빠르게 퍼지며 야구팬들 사이에서 논란으로 이어졌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