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투자증권, 2000억원 유상증자완료… 선도중형증권사 탈바꿈 박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NK금융지주는 28일 BNK투자증권에 대한 유상증자대금 2000억원을 납입 완료했다고 밝혔다./사진=BNK투자증권
BNK금융지주는 28일 BNK투자증권에 대한 유상증자대금 2000억원을 납입 완료했다고 밝혔다./사진=BNK투자증권
BNK금융지주는 28일 BNK투자증권에 대한 유상증자대금 2000억원을 납입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BNK투자증권의 자기자본은 금년에 1조원대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BNK투자증권은 1997년 설립자본금 50억원의 소형 선물회사로 출발해 2009년 증권사로 전환 후 성장을 거듭한 끝에 현재 자본금이 무려 180배나 성장했고 이젠 1조원을 바라보고 있다.

경영실적도 선도 중형증권사 수준까지 꾸준히 성장하고 있으며 BNK금융그룹의 주요 수익원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2018년 당기순이익 114억원 , 2019년에는 210억원 등 매년 두 배 이상의 성장을 하고 있으며 2020년 당기순이익은 500억원을 훌쩍 넘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2019년말 취임한 김병영 BNK투자증권 대표는 취임식에서 “BNK투자증권을 자기자본 1조원, 순이익 1000억원의 우량 증권사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힌 바 있다. 이번 유상증자 등 BNK금융그룹의 전폭적 지원에 힘입어 조만간 자기자본 1조원 목표는 조기달성 할 것으로 보인다. 순이익 목표 1000억원도 머지않아 달성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