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SK 회장, 다음달 1일 대한상의 회장 단독 추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대한상공회의소 차기 회장으로 단독 추대된다. /사진=SK그룹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대한상공회의소 차기 회장으로 단독 추대된다. /사진=SK그룹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다음 달 1일 차기 서울상공회의소 회장 겸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으로 단독 추대된다.

28일 재계에 따르면 서울상공회의소는 다음달 1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회장단 회의를 열고 최 회장을 박용만 현 회장 후임으로 추대할 예정이다. 박 회장의 임기는 오는 3월까지다.

최 회장은 서울상의 회장으로 추대된 이후 다음달 23일 열리는 임시 의원총회에서 회장으로 최종 선출된다.

통상 서울상의 회장이 대한상의 회장을 겸임하는 만큼 최 회장은 3월 중 대한상의 의원총회를 거쳐 대한상의 회장 자리에도 오른다.

이로써 최 회장은 국내 4대 그룹 총수 가운데 최초로 대한상의 회장에 오르게 된다. 역대 SK그룹 오너 중에서도 대한상의 회장 배출은 최 회장이 처음이다. 최 회장의 부친인 고(故) 최종현 회장은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을 맡아 재계 대표로 활동한 바 있다.

4대 그룹 총수인 최 회장이 대한상의 수장을 맡게 되면 단체의 위상은 지금보다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78.05상승 83.0713:42 02/25
  • 코스닥 : 929.12상승 22.8113:42 02/25
  • 원달러 : 1108.10하락 4.113:42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3:42 02/25
  • 금 : 62.89하락 0.6513:42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