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南 원전파괴·北 원전건설, 문대통령이 답변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은혜 국민의힘 대변인이 정부의 북한 원전건설 의혹에 대해 문대통령의 답변을 촉구했다. / 사진=뉴스1
김은혜 국민의힘 대변인이 정부의 북한 원전건설 의혹에 대해 문대통령의 답변을 촉구했다. / 사진=뉴스1
국민의힘은 정부가 북한에 원전을 건설해주기로 했다는 의혹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의 답변을 요구했다.

김은혜 국민의힘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정부는 멀쩡한 원전을 폐쇄해놓고 북한에 원전을 건설해 주려한 의혹에 대해 '박근혜 정부 당시 문건', '부처의 아이디어 차원'이라 호도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북한 원전 건설 문서가 작성된 시점은 2018년 문재인 대통령의 4.27 도보다리 회담 직후"라며 "그 때 마침 묘하게 월성 1호기 조기 폐쇄를 사전에 청와대에 보고하는 문건도 만들어졌고 2차 남북정상회담이 열렸다"고 주장했다.

김 대변인은 "아이디어 차원이라면 그렇게 좋은 일을 산업부는 왜 '신내림'을 받아 일요일 야밤에 사무실에 몰래 들어가 삭제한 것인가"라며 "부처의 자발적인 결정이었다면 월성을 '한시적으로나마 가동하자'는 공무원에 왜 장관은 즉시 중단을 밀어붙인 건가"라고 의문을 제기했다.

또한 "배후로 의심받는 청와대는 당혹감의 반영인지 '법적조치하겠다'는 말 외에는 그날의 진실에 대해 답하지 않고 있다"며 "월성의 중단이 언제 결정되는지 물은 대통령의 한마디에서 시작한 이 모든 사태의 의문을 풀어줄 사람은 이제 문 대통령 밖에 없다"고 밝혔다.

그는 "당당하다면 해명 못할 일이 아니고 '눈을 의심했다'는 여당 뒤에 숨을 일 또한 더더욱 아니다"며 "남쪽엔 원전파괴 북쪽엔 원전건설, 문 대통령의 책임 있고 분명한 답변을 요구한다"고 강조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7.86상승 22.6418:03 10/06
  • 코스닥 : 706.01상승 20.6718:03 10/06
  • 원달러 : 1402.40하락 7.718:03 10/06
  • 두바이유 : 91.22상승 2.418:03 10/06
  • 금 : 1720.80하락 9.718:03 10/06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방통위 한상혁 "방송 공적 책임 높이는 데 최선..."
  • [머니S포토]금융위 김주현 "비금융주력자 이슈, 동일 '은행법' 적용"
  • [머니S포토] 양조위 'K-하트 발사'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