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응변창신 자세로 변화에 앞장서 '광주의 시간' 만들것”

올해 첫 임시회에서 시정방향 설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일 오전 광주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295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 참석해 2021년도 주요 업무계획을 보고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일 오전 광주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295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 참석해 2021년도 주요 업무계획을 보고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1일 제295회 시의회 임시회에서 "세계 최초 지자체 주도의 사회대통합형 노사상생 일자리 모델인 '광주형 일자리'가 정부지정 제1호 상생형 지역 일자리로 선정되고, 글로벌 경쟁력을 가진 인공지능 기업과 인재들이 찾아오며 인공지능사관학교·광주과학기술원 인공지능 대학원 등을 통해 인공지능 핵심 인재들을 배출하는 등 인공지능 '광주시대'가 활짝 열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민선7기 제1호 공약이었던 경제자유구역이 지정됐고, 도시공원 일몰제를 앞두고 장기미집행공원 24개소에 대해 실시계획인가를 모두 완료해 도시공원을 지켜냈다"며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2021년에는 광주형 3대 뉴딜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고, 6대 정책방향별 핵심시책을 통해 광주에 사는 것을 자랑스럽게 이야기 할 수 있는 당당한 광주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시는 우선 인공지능 중심 산업생태계와 매력적인 투자여건을 조성해 양질의 많은 일자리를 창출하고,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AI중심 경제광주'를 실현할 계획이다.

국내 유일의 '국가 AI융복합단지'와 세계적 수준의 성능을 갖춘 '국가AI데이터센터'를 올해 착공하고, 제2기 인공지능사관학교와 광주과학기술원 AI대학원 등을 통해 AI 핵심인재도 계속 양성한다.

올해를 에너지자립도시 원년으로 삼아 시민중심의 에너지자립도시 기반을 마련해, 2030년까지 기업 RE100, 2035년까지 광주 RE100, 2045년에는 외부로부터 전력에너지를 공급받지 않는 ‘탄소중립 에너지자립도시 광주’를 실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1월1일 출범한 광주경제자유구역청을 중심으로 기업을 집중 유치하며, 광주형 공공배달앱을 7월1일 출시해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맞춤형 지원으로 서민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 올해 9월부터는 광주형 일자리 GGM에서 본격적으로 완성차를 생산할 계획이다.

또 5·18역사 바로 세우기와 민주인권평화도시 기반 조성을 통해 '정의로운 의향 광주'를 만들어 갈 계획이다. 5·18 3법 개정을 계기로 5·18역사 바로 세우기 작업에 박차를 가한다.

소외와 차별이 없는 포용복지로 시민 모두가 행복한 '따뜻한 복지 광주'를 위해 올해부터 아이를 낳으면 출생축하금 100만원과 출생 후 매달 20만원씩 육아수당 480만원을 지급하는 등 ‘아이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를 본격화해 저출산 문제 해결을 선도한다.

편리한 교통환경과 쾌적한 도심생태환경을 구축하고 감염병과 재난에 강한 ‘시민이 편안한 안전 광주’를 조성을 위해 도시철도 2호선 완공에 대비해 도시철도와 연계되는 대중교통시스템 구축을 위한 시내버스 노선개편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감염병·재난·응급상황 등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공공의료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광주의료원 설립에 속도를 내고, 스마트 안전관리체계 구축, 미세먼지 관리종합계획도 지속 추진해 안전하고 깨끗한 청정광주를 만들어 도시 경쟁력을 확보해 나간다.

문화와 예술이 시민들의 일상이 되고 도심 곳곳에 광주의 고유함과 독특함이 묻어나는 '품격 있는 문화 광주'를 조성을 위해 제13회 광주비엔날레와 제9회 디자인비엔날레를 개최하고, 비엔날레전시관 건립을 통해 세계적 수준의 전시공간도 마련할 계획이다.

아룰러 상생과 협력을 강화하고 소통과 청렴을 바탕으로 강도 높은 시정혁신을 지속해 '변화하고 도전하는 혁신 광주'로 나아갈 계획이며 전남도와 진정성 있는 협력을 통해 광주·전남 행정통합을 논의하고, 광주공항 이전 문제는 국토교통부와 국방부가 참여하는 협의체 및 중앙정부와 긴밀한 협력관계를 통해 충분한 지원방안을 마련한다.

이용섭 시장은 "코로나19 위기는 비대면 디지털 사회를 가속화시켜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있는 우리시에 새로운 기회가 되고 있다"며 "올해 응변창신(應變創新)의 자세로 변화에 한발 앞서 올해를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광주의 시간'으로 만들겠다"며 시의회의 변함없는 협조와 신뢰를 부탁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