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주식회사, 배달특급·재난기본소득 연계 착한소비 장려…이벤트 풍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2월 1일부터 지급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정책에 맞춰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 상생할 수 있는 ‘착한 소비’ 장려에 나선다. / 사진제공=경기도주식회사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2월 1일부터 지급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정책에 맞춰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 상생할 수 있는 ‘착한 소비’ 장려에 나선다. / 사진제공=경기도주식회사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2월 1일부터 지급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정책에 맞춰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 상생할 수 있는 ‘착한 소비’ 장려에 나선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오는 3일부터 28일까지 배달 지역과 결제수단에 관계없이 ‘배달특급’에서 재난기본소득을 사용하는 회원에게 모두 5%의 할인 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특히 경기지역화폐 어플리케이션으로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한 화성·오산·파주 회원에게는 ‘배달특급’ 1000원 쿠폰 2장을 추가로 제공한다. 

더불어 2월 한 달간 ‘배달특급’을 사용한 회원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경품과 배달특급 쿠폰을 지급하는 대규모 경품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시범지역 맘카페 대상 인증 이벤트 등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이벤트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정책에 발맞춰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소상공인과 더불어 함께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기도주식회사는 배달특급과 경기지역화폐를 매개로 한 이번 재난기본소득 연계 이벤트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실제로 경기연구원이 최근 발표한 '경기지역화폐가 경기도 내 소비자 및 소상공인에 미친 영향 분석-코로나 위기 대응을 중심으로'에 따르면, 소상공인 약 3800개 업체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67.6%가 경기지역화폐로 매출액 회복과 증가에 도움이 됐고 70.8%는 지역상권 활성화에 영향을 미쳤다고 평가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공정한 세상을 향한 재난기본소득의 취지를 살려 모두가 혜택을 볼 수 있는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모두가 힘든 시기, 재난기본소득으로 ‘착한 소비’하고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가 함께 위기를 극복하자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경기도의 재난기본소득은 1일부터 ‘경기도 재난 기본소득 신청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고, 출생연도에 따른 요일별 신청 5부제가 적용된다.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방문 접수는 3월 1일부터 가능하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2.95하락 13.1813:35 08/06
  • 코스닥 : 1056.98하락 2.5613:35 08/06
  • 원달러 : 1142.30하락 1.413:35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3:35 08/06
  • 금 : 68.80하락 2.5713:35 08/06
  • [머니S포토] 농협 보훈처 김치 나눔행사, 입장하는 이성희·황기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회의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농협 보훈처 김치 나눔행사, 입장하는 이성희·황기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