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LH 해외산업단지에 데이터센터 구축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성욱 KT 글로벌사업본부장(왼쪽)과 이용삼 LH 글로벌사업본부장이 MOU를 맺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KT
문성욱 KT 글로벌사업본부장(왼쪽)과 이용삼 LH 글로벌사업본부장이 MOU를 맺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KT

KT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글로벌 IDC(인터넷데이터센터) 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1일 KT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글로벌 사업 개발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LH가 해외 국가에 조성한 산업단지 내에 KT가 IDC를 구축하는 ‘코리아 원팀형 IDC’ 사업 모델을 선보일 계획이다.

양사는 ▲해외산업단지 내 데이터센터 및 스마트시티 개발 ▲해외사업 정보 교류 등 협력을 추진한다. LH가 조성한 해외산업단지에 입주한 기업들은 KT의 통신 회선과 통합 운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KT가 설계·구축한 IDC를 합리적인 비용으로 사용 가능하다. KT는 입주 기업 대상으로 효율적인 디지털 전환(DX)을 지원하는 사업도 함께 추진한다. LH는 기업고객 맞춤형 기반시설을 확충해 산단의 ICT 경쟁력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디지털 플랫폼 기업(디지코)으로 변화를 선언한 KT는 글로벌 사업도 IDC 등 디지털 플랫폼 중심으로 변화를 추진 중이다. 지난해 11월 서울권 최대 규모 하이퍼스케일 데이터센터인 ‘KT DX IDC 용산’을 개관하는 등 총 13개의 데이터센터를 운용하고 있다. 국내 최대 IDC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글로벌 IDC 사업 모델을 강화하고 다양한 확장 서비스도 선보일 계획이다.

LH는 정부가 발표한 K-뉴딜 글로벌화 정책에 따라 ‘해외 스마트시티 및 한국형 산업단지’ 개발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KMIC)를 시작으로 총 19개국에서 35개 프로젝트를 추진하며 한국의 도시 개발 체계와 해외 산업단지 조성 노하우로 해외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문성욱 KT 글로벌사업본부장은 “LH와 협력하여 KT의 디지털 플랫폼 역량으로 한국형 해외산업단지 입주 기업들의 혁신을 리딩하고, 해외 시장별로 DX 전략을 정교화해 해외산업단지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용삼 LH 글로벌사업본부장은 "LH의 신도시·산업단지 개발 노하우와 KT의 차별화된 ICT 역량의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으며, 해외 유관 기업과의 협업을 확대해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23:59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23:59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23:59 08/04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23:59 08/04
  • 금 : 71.37하락 0.5123:59 08/04
  • [머니S포토] 비상경제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비상경제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