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액자산가 47% "코스피 4000 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말 기준 삼성증권 고액자산가 고객들의 주식자산이 1년간 평균 45.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장기적으로 코스피가 4000포인트까지 상승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사진=뉴스1
지난해 말 기준 삼성증권 고액자산가 고객들의 주식자산이 1년간 평균 45.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장기적으로 코스피가 4000포인트까지 상승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사진=뉴스1
지난해 말 기준 삼성증권 고액자산가 고객들의 주식자산이 1년간 평균 45.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0년 이상 장기보유하고 싶은 종목으로는 '삼성전자'와 '애플'이 꼽혔다. 자산가 절반은 코스피가 4000pt까지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 

삼성증권은 지난달 11일부터 22일까지 자사에 예탁한 자산이 10억원을 넘는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설문 결과에 따르면 고액 자산가 전 연령대의 주식자산이 늘어난 가운데 2019년 말 대비 지난해 말 30대의 증가율이(68.5%)이 가장 높았다. 이어 60대(56.5%), 50대(55.3%), 20대(50.1%) 등이 순으로 증가했다.

특히 20대의 해외주식 자산이 2019년 말 보다 309.5% 급증했고, 30대(257.8%)와 50대(234.7%), 70대(170.7%), 60대(161.5%) 등 전 연령층에서 해외주식 증가율이 높았다.

고액 자산가들은 올해 투자 유망자산으로는 국내 주식을 압도적으로 꼽았다.

응답자 2명 중 1명(863명 중 700명·46.4%)이 올해 유망자산 1위로 국내주식을 선택했다. 2위는 해외주식(31.3%), 3위 금·원자재(7.5%), 4위 부동산(7.2%), 5위 ELS 등 구조화상품(4.1%), 6위 채권(2.2%) 등의 순이었다.

자산가의 46.9%(405명)는 코스피가 중장기적으로 4000포인트까지 갈 것으로 전망했다. 3500포인트가 최고치가 될 것이란 전망은 36.2%, 5000포인트까지 갈 것이란 응답은 10.5%였다.

올해 매수해 10년 이상 장기 보유하고 싶은 국내 종목 1위는 대장주인 삼성전자가(470명·48%) 압도적으로 많았다. 이어 현대차(102명·10%), 카카오(80명·8%), LG화학(65명·7%)

10년 이상 보유하고 싶은 해외주식은 애플(288명·32%)이 테슬라(236명·26%)보다 많았고, 아마존 135명(15%), 엔비디아 64명(7%), 구글 59명(6%) 등을 꼽았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84상승 0.2218:01 04/19
  • 코스닥 : 1029.46상승 7.8418:01 04/19
  • 원달러 : 1117.20상승 0.918:01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1 04/19
  • 금 : 65.12상승 0.9518:01 04/19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