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이런 짓 하는지"… 이승연 사칭계정 '분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이승연이 자신을 사칭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사진=이승연 인스타그램
배우 이승연이 자신을 사칭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사진=이승연 인스타그램

배우 이승연이 사칭계정에 분노했다. 이승연은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누군가 내 계정을 사칭하고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신고는 했다. 근데 참 왜 이런 짓을 하는지"라며 안타까워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승연의 SNS를 교묘하게 따라 한 사칭 계정이 담겨 있다. 그의 사진을 건 것도 모자라 "이전 계정이 해킹당했습니다. 이것은 내 새 계정입니다"라는 소개 글을 남기며 이승연을 사칭했다.

이에 이승연은 "혹시라도 이런 계정을 보신 분들은 신고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동료 방송인 장영란은 이승연의 피드에 “이런 ㅜㅜ”이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이승연은 2007년 2세 연하의 재미교포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최근 갑상선 기능 저하증으로 인해 증량한 체중을 다이어트 보조 업체 도움을 받아 감량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