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설연휴까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 고삐 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설 연휴 마지막 날인 이달 14일까지 연장됨에 따라 설 명절 재확산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방역정책의 고삐를 죄고 있다고 1일 밝혔다. / 사진제공=안산시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설 연휴 마지막 날인 이달 14일까지 연장됨에 따라 설 명절 재확산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방역정책의 고삐를 죄고 있다고 1일 밝혔다. / 사진제공=안산시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설 연휴 마지막 날인 이달 14일까지 연장됨에 따라 설 명절 재확산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방역정책의 고삐를 죄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정부는 전날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집단 확진사태가 지속 발생하는 불안정한 상황에서 국무총리 주재로 관계 장관회의를 통해 2주간 수도권의 거리두기 2.5단계 및 방역조치를 유지하는 강도 높은 방역 조치를 유지하기로 하고, 1주 뒤 재검토하기로 했다. 

이번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중점 조치내용을 살펴보면 전국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는 유지하며, 숙박시설의 객실 수 3분의 2 이내 예약 제한 및 객실 내 정원 초과금지, 철도 승차권 창가 좌석만 판매 유지하는 등으로 귀성 및 여행을 자제토록 한다. 

온라인 성묘, 고속도로 휴게소 취식 금지 등 설연휴 특별방역 조치 강화 및 종교시설·요양시설·요양병원 등 고위험시설 등에 대한 특별방역도 한다.

시는 정부의 이 같은 조치에 맞춰 2주간 설 연휴와 고위험시설 등 방역 사각지대에 대한 특별방역 관리강화 조치로 종교관련 미인가 교육시설 방역수칙을 종교시설 등에 안내해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요청했다.

또한, 선제적으로 지난달부터 노인요양시설 종사자 2028명에 대하여 주 2회 코로나19 검사를 확대 실시하고, 종교시설·어린이집·카페·학원·교습소·유치원·민간체육시설 등 4900여개 시설 종사자에게 무료 검사를 적극 권고하는 등 감염취약시설에 대한 방역관리 강화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이와 함께 2.5단계의 일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운영시간 제한도 현행 오후 9시 기준을 유지하는 등의 정부 방침에 맞춰 방역수칙 이행 점검을 강화하고, 민간생활방역단을 통한 분야별 시설물 방역에도 빈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해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시는 수도권의 거리두기 2.5단계 유지에 따라 시 홈페이지, 전광판, SNS, 현수막 등 온·오프라인 홍보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특히 가두방송 차량 10대를 투입해 전철역사, 산업단지, 다중밀집지역 등 시간대별 유동인구가 많은 곳을 순회하며 5인부터 사적 모임 금지, 마스크 착용 생활화, 거리두기 단계별 방역수칙 준수 등을 집중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3차 재유행이 발생하지 않도록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고위험 시설 등에 대한 방역 및 점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며 “시민 여러분께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국민행동지침을 반드시 준수하시고, 다가오는 설명절은 만남보다는 마음으로 함께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안산=김동우
안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7.07하락 27.3514:46 07/26
  • 코스닥 : 1046.80하락 8.714:46 07/26
  • 원달러 : 1154.10상승 3.314:46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4:46 07/26
  • 금 : 72.25상승 0.8214:46 07/26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 [머니S포토] 국회 국방위, 청해부대 집단감염 긴급현안질의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