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노후상수관 5.66km 교체하기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양시(시장 이재준) 상하수도사업소에서는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대장길 일원 노후관 교체공사 등 8개 사업에 총 34억원을 투입해 노후상수관 5.66㎞를 이번 상반기까지 교체한다고 1일 밝혔다.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시장 이재준) 상하수도사업소에서는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대장길 일원 노후관 교체공사 등 8개 사업에 총 34억원을 투입해 노후상수관 5.66㎞를 이번 상반기까지 교체한다고 1일 밝혔다.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시장 이재준) 상하수도사업소에서는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대장길 일원 노후관 교체공사 등 8개 사업에 총 34억원을 투입해 노후상수관 5.66㎞를 이번 상반기까지 교체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공사구간은 차량 통행량이 많은 도로에 굴착이 수반되는 공사가 진행되는 경우가 대다수다. 출·퇴근 시간(오전7~9시, 오후5~7시)에는 공사를 자제하고 교통통제, 안전관리 및 홍보를 철저히 진행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또한 시는 노후상수관 교체를 체계적‧단계적으로 진행하고자 2019년부터 ‘노후상수관로 정비사업 실시 설계용역’을 시행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2020년에 국비 111억7500만원까지 확보해 사업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노후상수관로 정비사업 실시 설계용역’은 고양시에 존재하는 총 18개 배수지 중 6개 배수지(고양, 벽제, 관산, 일산, 중산, 고봉)의 급수구역을 세분화하고 노후상수관 교체 계획을 수립하는 등 노후관 정비 및 상수관망을 정비 및 구성하는 용역이다. 

시는 이처럼 급수구역을 체계적으로 세분화하고 노후상수관을 정비함으로써 수돗물 누수를 방지해 유수율(有收率)을 높이고 적정 수압 유지, 각종 안전사고나 재해 발생 시 시민의 물 공급 피해를 낮추는 등 물 수요 변동에 대한 보다 능동적인 대처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고양시 최충락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이번 노후상수관 교체공사가 완료되면 유수율 향상에 따른 예산 절감효과가 있고, 절감된 예산이 시설 재투자로 이어져 깨끗한 수돗물을 시민들께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돼 시민들의 수돗물 신뢰도 향상에 기여하리라 기대된다”고 밝혔다. 
 

고양=김동우
고양=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3.97상승 1.6510:55 08/02
  • 코스닥 : 1033.34상승 2.210:55 08/02
  • 원달러 : 1153.80상승 3.510:55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0:55 08/02
  • 금 : 73.90상승 0.2210:55 08/02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초청강연 참석한 野 잠룡 '윤석열'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초청강연 참석한 野 잠룡 '윤석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