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권 의령군수 예비후보, 미래발전 비전제시…"지역발전은 교육뿐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정권 의령군수 예비후보가 2일 의령군청 앞에서 지역발전을 위한 4대 공약사업으로 'e+ (에듀플러스)의령만들기 프로젝트를 발표하고 있다./사진=머니S 임승제 기자.
김정권 의령군수 예비후보가 2일 의령군청 앞에서 지역발전을 위한 4대 공약사업으로 'e+ (에듀플러스)의령만들기 프로젝트를 발표하고 있다./사진=머니S 임승제 기자.
김정권 전 국회의원이 오는 4·7 의령군수 재선거 출마를 선언하고 광폭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김 후보는 2일 오전 10시 의령군청 앞에서 지역발전을 위한 4대 공약사업으로 'e+ (에듀플러스)의령만들기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그는 의령군수에 당선되면 "'의령군에서 태어나면 노인이 될 때까지의 모든 교육을 책임지는 '교육 백년대계 비전'을 제시해 의령군이 경남 교육의 중심지로 우뚝 서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이날 "지역발전 4대 전략으로 '교육의 고장, 의령'으로 만들겠다"며 교육성장의 발판이 되는 구체적인 교육프로젝트 안을 제시했다.

특히 "행복하고 건강한 삶을 찾는 청년, 은퇴자, 귀농귀촌 희망 가족들이 의령으로 관심을 가지게 하는 선제적 방법은 바로, 교육뿐이다"고 교육의 중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김 후보는 의령 발전을 위한 교육 프로젝트로 ▲출산·육아 지원 대책 마련 ▲야무진 학습 시스템 도입, '경남1등 학교' 조성 ▲부모와 아이가 함께하는 초등 교육체계 수립 ▲경남미래교육테마파크 연계한 놀이 교육 정책 실현 ▲중-장년 맞춤형 평생학습 및 평생교육도시 육성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스포츠마케팅 전개 ▲동계훈련장 마련, 팀 유치 및 대회유치 등을 미래비전으로 제시했다.

김 후보는 "의령발전을 위해서는 교육이 기반이 돼야 성장과 안정은 물론 건강도 함께 지켜낼 수 있다"며 "신기술은 늘 변화한다. 그 변화를 의령군민이 모두 습득해 다양한 서비스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정권 후보는 국회의원·도의원 시절 ‘교육복지전문가’로 평가받았다.

 

경남=임승제
경남=임승제 moneys420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 취재부장 임승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23:59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23:59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23:59 04/13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23:59 04/13
  • 금 : 61.58상승 0.4823:59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