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종, 피츠버그에 딱이야"… 美매체 적극 추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이저리그 구단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투수 양현종을 영입해야 한다는 주장이 현지에서 제기됐다. /사진=뉴스1
메이저리그 구단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투수 양현종을 영입해야 한다는 주장이 현지에서 제기됐다. /사진=뉴스1
미국 야구 전문 매체가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구단에 투수 양현종을 추천했다.

미국 매체 '팬사이디드'는 2일(한국시간) "KBO리그의 베테랑 왼손투수 양현종이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어 메이저리그 진출을 노리고 있다"며 "피츠버그가 데려와야 한다"고 촉구했다.

팬사이디드는 해당 보도에서 "조 머스그로브(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제임슨 타이욘(뉴욕 양키스)가 떠난 뒤 선발진이 구멍이 났다. 남아있는 채드 컬과 스티븐 브롤트도 현재 트레이드 소문이 있다"며 "양현종은 피츠버그에서 선발 자리를 보장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양현종은 지난 2014년 이후 매년 꾸준히 (한국에서) 170이닝 이상을 소화했다"며 "평균 6이닝 이상을 던진다.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평균 171⅓이닝에 출전했다"고 분석했다.

광주동성고를 졸업한 양현종은 지난 2007년 2차 1라운드로 KIA 타이거즈 유니폼을 입었다. KBO리그에서 통산 425경기에 출전해 147승95패, 3.83의 평균자책점을 기록했다. 다만 지난 시즌은 31경기에서 11승10패 4.70의 평균자책점으로 다소 부진했다.

이전부터 미국 진출을 꿈꿔왔던 양현종은 지난달 30일 구단과의 협상 데드라인에 맞춰 해외 무대에 도전하겠다는 뜻을 공식화했다. KIA 구단을 찾은 양현종은 빅리그에 도전하고 싶다는 의지를 전했고 구단도 이를 수용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