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유명 아이돌그룹 기획상품 판매 온라인 쇼핑몰 소비자 주의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는 유명 아이돌그룹들의 기획상품(굿즈)을 판매하는 모바일 쇼핑몰인 위버스샵(Weverse Shop)에 대한 소비자불만이 증가함에 따라 주의가 필요하다고 했다./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유명 아이돌그룹들의 기획상품(굿즈)을 판매하는 모바일 쇼핑몰인 위버스샵(Weverse Shop)에 대한 소비자불만이 증가함에 따라 주의가 필요하다고 했다./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유명 아이돌그룹들의 기획상품(굿즈)을 판매하는 모바일 쇼핑몰인 위버스샵(Weverse Shop)에 대한 소비자불만이 증가함에 따라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서울시 전자상거래센터에 따르면 지난해 5월부터 올해 1월 31일 사이 위버스샵 관련 소비자불만 상담은 총 137건. 유형은 ▴제품불량 및 하자(42.3%) ▴반품 및 환불(33.6%) ▴배송지연(13.8%) 순으로 나타났다.

상담내용을 상세하게 살펴보면 소비자가 상품에 대한 하자나 불량으로 교환과 환불요구하면 내부에서 인정하는 불량범위에 미치지 못한다며 환불을 거부하거나, 반송비를 소비자에게 전가시키기도 했고 교환상품을 받는데 최장 몇 달씩이나 소요되는 등의 불만접수가 많았다.

서울시 전자상거래 센터는 소비자 불만이 접수되면 업체에 전달하여 처리를 독려하는 등 소비자 불만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위버스샵에 접수된 소비자 불만도 관련 절차에 따라 처리 중이다.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위버스샵 관련 상담이 올해에도 30건에 이르는 등 지속되고 있어 소비자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 외에도 위버스샵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상품 등의 정보 제공에 관한 고시(이하 상품정보제공고시)’에서 요구하는 상품 정보 일부도 제대로 표시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이번 피해상담내용을 바탕으로 배송지연·환불거부 및 상품정보 표시 미비 등에 대해 전자상거래법 위반 여부를 조사한 후 시정권고, 과태료 부과 등의 조치도 검토할 계획이다.

실제로 공정거래위원회는 2019년 아이돌 굿즈 온라인쇼핑몰 8개사를 대상으로 상품정보 고시 미준수, 미성년자 법정 대리인의 계약 취소권 미고지, 청약철회 방해 행위 등의 전자상거래법 위반 행위에 대해 시정 명령 및 과태료를 부과한 바 있다.

박주선 서울시 공정경제담당관은 “아이돌의 굿즈의 경우 주소비층은 법규정을 잘 알지 못하는 10대~20대가 많고 관련 상품이 일부 쇼핑몰에서만 독점 판매되면서 소비자 주의가 필요하다”며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소비자단체와 함께 지속적으로 모니터링과 실태조사를 실시하여 법 위반사항이 확인될 경우 적극적인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김경석
김경석 84kskim@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3.41하락 34.5214:40 06/21
  • 코스닥 : 1009.47하락 6.4114:40 06/21
  • 원달러 : 1137.20상승 4.914:40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4:40 06/21
  • 금 : 70.98하락 1.3714:40 06/21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안철수 "윤석열 X파일 논란, 공작 정치 개시의 신호탄"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