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살기 안전한 지역 상위에 꼽혀…“경기도내 5위, 전국 38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구리시의 2021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가 경기도내 5위, 전국 38위로 나타났다. 특히 영역별로는 경제활동 영역이 높은 점수를 받았고, 지표별로는 건강상태 및 주거여건이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 사진제공=구리시
구리시의 2021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가 경기도내 5위, 전국 38위로 나타났다. 특히 영역별로는 경제활동 영역이 높은 점수를 받았고, 지표별로는 건강상태 및 주거여건이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 사진제공=구리시
구리시(시장 안승남)의 2021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가 경기도내 5위, 전국 38위로 나타났다. 특히 영역별로는 경제활동 영역이 높은 점수를 받았고, 지표별로는 건강상태 및 주거여건이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시에 따르면 머니투데이, 성신여대 데이터사이언스센터, 여론조사기관 케이스탯리서치, 온라인패널 조사기업 피앰아이와 공동으로 실시한 ‘2021 사회안전지수(Korea Security Index 2021)’를 공개했다. 

전국 299개 시군구 중 표본 수가 적은 74개 지역을 제외하고 155곳을 대상으로 조사했으며, 사회의 안전과 불안감에 영향을 주는 생활안전, 경제활동, 건강보건, 주거환경을 종합한 사회안전지수 순위를 측정했다. 

올해 처음 발표된 사회안전지수는 4개 분야별로 정부의 통계자료 등 객관적 지표와 주민 설문조사 등 주관적 지표를 모두 활용했다. 

구리시 총 평점은 55.94점으로 전국 38위이며, 4개 영역 점수는 전국 평균 이상이었으며 특히 경제활동 분야에서 64.59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주목되는 부분은 서울과 지리적으로 접근성이 우수한 영향으로 복지, 미래에 대한 기대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건강지표도 무려 76.21점으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고 이어 주거여건 지표도 73점을 기록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이번에 발표된 사회안전지수 결과를 면밀히 분석하여 부족한 부분은 개선하여 더욱 살기 좋은 행복한 도시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교통안전, 대기환경, 의료만족도, 정주의향의 점수는 상대적으로 낮게 나와 교통사고에 따른 불안감 해소 및 공공의료시설 확충 등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리=김동우
구리=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