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 양산시갑 위원장, 국회 찾아 지역현안 챙기기에 나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영 위원장(왼쪽)이 4일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알려진 국회 외교통상위 윤건영 의원(오른쪽)을 만나 북한 원전지원을 둘러싼 억측과 논란을 포함하여 국가의 대외정책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양산의 지역 현안에 대해 깊이 논의했다./사진=이재영위원장
이재영 위원장(왼쪽)이 4일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알려진 국회 외교통상위 윤건영 의원(오른쪽)을 만나 북한 원전지원을 둘러싼 억측과 논란을 포함하여 국가의 대외정책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양산의 지역 현안에 대해 깊이 논의했다./사진=이재영위원장
이재영 더불어민주당 양산시갑 지역위원장이 국회를 찾아 여당의 중진 현역 의원을 잇달아 만나면서 지역 현안 챙기기에 나섰다.

이 위원장은 4일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알려진 국회 외교통상위 윤건영 의원을 만나 북한 원전지원을 둘러싼 억측과 논란을 포함하여 국가의 대외정책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양산의 지역 현안에 대해 깊이 논의했다.

이 위원장은 윤 의원과 함께 신북방 및 신남방 정책과 양산 지역의 국제협력 활성화 방안,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통도사 불교문화 관련 국제문화관광 교류, 가덕 신공항 건설 문제, 부산대 유휴부지 활용 방안 등 양산과 경남 지역 현안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공유하고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이 위원장은 신남방정책의 성공적인 지방교류협력 사례로 자신이 소개하여 성사된 양산-인도간 문화교류를 들면서 “올해 5월전 인도 정부에서 제작하는 불상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통도사에 기증되는 것이 확정되어 인도와 양산 간의 문화교류 협력이 급물살을 타고 있다며, 이는 지역차원에서 추진하는 신남방정책의 모범사례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윤 의원은 “양산갑 지역은 퇴임 후 문재인 대통령님 사저가 들어설 지역이라 특별한 관심을 갖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 현안에 대해 긴밀히 협의해 나가자”고 했다.

이 위원장은 지난달 28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최종윤 국회의원을 시작으로 홍익표 정책위의장, 윤관석 국회정무위원장, 최인호 중앙당 수석대변인과 청와대 국정상황실장을 역임한 윤건영 의원 등 소위 여권내 실세 의원들을 잇달아 만났다. 

서울 및 부산시장 재보궐선거를 비롯한 정국 현안과 주요 경제정책, 동남권 메가시티 추진 및 가덕신공항 특별법 진행 상황, 양산 지역의 현안 등에 대해 논의하고 지역의 민심 전달과 함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산=김동기
양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사 김동기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3.91하락 19.5511:41 08/10
  • 코스닥 : 823.89하락 9.7611:41 08/10
  • 원달러 : 1308.40상승 3.811:41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1:41 08/10
  • 금 : 1812.30상승 7.111:41 08/10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與 비대위원장 선출 후 국회 등원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