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발 변이 바이러스 12건 추가… 영국 10건·남아공 2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을 통해 방역복 차림의 여행객들이 해외에서 입국하고 있다./사진=뉴스1
지난 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을 통해 방역복 차림의 여행객들이 해외에서 입국하고 있다./사진=뉴스1
최근 해외 유입 사례 총 56건의 검체를 분석한 결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사례가 12건 추가됐다. 영국발 10건, 남아공발 2건이다. 지난해 10월 이후 현재까지 국내에서 확인된 변이 바이러스 사례는 총 51건이었다.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6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최근 해외유입 사례 56건의 검체를 분석해 추가로 12건의 변이 바이러스를 확인했다”며 “12명 중에서 3명은 검역단계에서 그리고 9명은 입국 후에 자가격리 단계에서 실시한 검사에서 양성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10건은 내국인 7명, 외국인 3명으로 출발 국가별로는 내국인은 아랍에미리트(UAE) 3명, 나이지리아 1명, 헝가리 1명, 이라크 1명, 폴란드 1명이며, 외국인은 노르웨이 1명, 프랑스 1명, 중국 1명으로 파악됐다. 남아공 변이 바이러스 2건은 모두 외국인으로 출발국가는 탄자니아 2명이다.

변이 바이러스 확진자와 접촉한 사람 가운데 변이주 감염이 확인된 사례는 없었지만 변이 바이러스 확진자와 동일 항공기, 근접 좌석에 탑승한 탑승객 2명이 코로나19에 확진돼 변이 바이러스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또한 변이 바이러스 확진자의 자가격리 중 접촉 가능성이 있는 동거 가족 3명과 지인 1명에 대해서도 코로나19 검사한 뒤 자가격리 됐다.

이번 12건의 변이바이러스가 확인되면서 지난해 10월 이후 국내에서 확인된 변이 바이러스 확진 사례는 이날 0시 기준 영국발 37건, 남아공발 9건, 브라질발 5건 총 51건이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23:59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23:59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23:59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23:59 03/03
  • 금 : 61.41하락 2.8223:59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