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시노백 코로나19 백신 ‘조건부 승인’… 시노팜 이후 두번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로이터
/사진=로이터
중국 당국이 백신업체인 시노백의 코로나19 백신 '코로나백'의 조건부 출시를 승인했다. 

시노백 바이오테크 측은 6일 홈페이지를 통해 "국가 약품감독관리국이 5일 자회사가 개발한 코로나백의 중국내 출시를 조건부로 승인했다"고 밝혔다. 

중국 당국이 코로나19 백신 출시를 승인한 것은 지난해 말 국유업체 시노팜 이후 두번째다.

코로나백은 이미 지난해 6월 중국 내에서 긴급사용 승인을 받아 의료진 등 감염 고위험군 접종에 사용되고 있다.

이번 승인은 해외에서 진행된 3차 임상시험 결과를 바탕으로 내려졌다.

터키와 인도네시아에서는 각각 91%와 65.3%의 예방효과가 있었고 브라질에서에는 유효성이 50.38%로 WHO가 권고하는 사용승인 최소기준 50%를 조금 넘겼다.

아직 임상시험 최종 분석 결과가 나오지 않은 만큼 유효성과 안전성에 대한 최종 확정이 필요하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